2017.01.14 (토)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이슈

이화여대 교수비상대책위원회, ‘최경희 총장 해임촉구’ 첫 시위 예고

 


미래라이프(미라대) 대학 설치 반대, 부총장의 잘못된 카드사용, 미르와 K스포츠 재단의 핵심배후로 논란이 일고 있는 최순실 씨의 딸 정모 씨 각종 특혜 의혹까지 이화여자대학교가 연일 도마위에 오르고 있는 가운데 15일 이화여자대학교 교수비상대책위원회가 최경희 총장 해임 촉구첫 시위를 예고했다.

 

이화여자대학교 교수비상대책위원회는 이화여자대학교 교수협의회 공지사항란 통해 최경희 총장의 해임을 촉구하는 이화 교수들의 집회 및 시위를 시작합니다라는 글을 통해 19일 오후 330분 이화여대 본관 앞에서 첫 시위를 예고했다.

 

그 동안 교수비상대책위는 이사회의 책임을 엄중하게 묻는 것은 물론 총장사퇴 및 총장해임을 요구하는 서명을 실시하고 성명서를 발표해왔다.

 

이화여대 교수비상대책위원회(이하 교수비상대책위)는 글을 통해 도저히 그 끝을 짐작할 수 없는 이화의 추락의 핵심에는 말할 것도 없이 최경희 총장의 독단과 불통, 재단의 무능과 무책임이 자리하고 있습니다면서 거기에 더해져 이제 비리의혹마저 드리우고 있습니다. 그러나 사태의 본질을 이해하지 못하고 버티기로 일관하는 총장으로 인해 이화인들 모두의 자존심이 짓밟히고 이화의 앞날을 담보하기 어려운 지경입니다라고 밝혔다.

 

교수 비상대책위는 이제 많은 교수들이 보다 적극적인 행동으로 우리 교수들의 뜻과 결의를 보여줄 때가 왔다는 의견을 제시해 왔다면서 이에 비대위에서는 사태의 새로운 국면에 부응하여 아래의 일시와 장소에서 최경희 총장의 해임을 촉구하는 이화 교수들의 집회 및 시위를 시작하고, 기자회견과 피켓시위, 행진으로 이어질 것이고, 이후 10월 말까지 1인시위 릴레이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