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3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기업

OCI, 금융기관 제휴 1,000억 태양광발전펀드 조성


OCI가 금융기관과 제휴해 대규모 태양광발전펀드를 조성했다.


OCI는 15일 OCI 본사에서 이재우 보고(VOGO)펀드자산운용 대표와 박준영 IKM(거래자문사) 대표, 이현우 OCI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OCI-VOGO 태양광 전문투자형 사모특별자산 투자신탁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MOU를 통해 OCI는 보고펀드자산운용과 1,000억원 규모 태양광발전펀드를 조성한다. OCI는 국내 공공부지나 건물 옥상 등에 총 50MW 규모의 태양광발전시설을 개발 설치 및 운영하고, 보도펀드는 OCI가 건설한 태양광발전시설을 인수·운영한다. 국내외 인프라, 신재생에너지, 부동산 등 대체투자 및 자문 전문회사인 IKM은 본 사업의 거래자문사로 참여했다.


이반 협력모델은 산업과 금융이 제휴한 것으로, 산업 측면에서는 대규모 투자에 따른 부담을 줄일 수 있고, 금융 측면에서는 믿을 수 있는 단일 시공·운영회사가 보장하는 안정적인 자산을 편입할 수 있다.


특히, 미국, 중국에 비해서 시장 규모가 작지만, 한국도 이미 연간 1GW 규모의 태양광발전시장이 형성돼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어 앞으로 태양광발전시설 자체가 안정적인 투자 자산이라는 인식을 높일 신호탄이 될 것으로 OCI는 기대했다.


이 사장은 “OCI는 그동안 국내외에서 축적한 태양광발전 개발 설치, 운영의 노하우를 담아 최고의 태양광발전소를 건설하는데 노력하겠다”면서 “이번 양해각서 체결이 국내 태양광발전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재우 대표는 “OCI가 추진할 예정인 태양광발전사업을 주요 투자대상으로 해 신규 수익을 창출해 나가겠다”며 “이번 사업은 태양광기업의 선두주자 OCI와 함께 추진해 새로운 비즈니스 협력 모델을 개척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고 평가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