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17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정치

갤럽 “문재인 33%, 안희정 18%, 안철수 10%”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안희정 충남지사가 지난주보다 소폭 상승한 대통령 선거 후보 지지율을 보이며 나란히 1, 2위를 기록했다.


여론조사 전문업체 한국갤럽은 지난 14~16일 전국 성인1,004명을 대상으로 조사(95% 신뢰수준, 표본오차±3.1%p)한 결과 문 전 대표는 33%, 안 지사는 18%의 지지율을 보였다고 17일 밝혔다.


이들의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각각 1%p씩 상승한 것이다.


3위는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로, 문 전 대표와 안 지사와 마찬가지로 전 주보다 지지율이 1%p 오른 10%를 나타냈고, 이재명 성남시장은 지난주와 동일한 8%의 지지율을 기록하며 4위에 자리했다.


지난 15일 오후 2시 임시 국무회의에서 대선 불출마를 선언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같은 기간 9%에서 7%로 지지율이 2%p 하락했고, 홍준표 경남지사는 지지율이 1%p 오른 2%로 조사됐다.


이밖에 심상정 정의당 대표,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각각 1%의 지지율을 보였다.


문 전 대표와 안 지사의 지지율은 다소 정체된 것으로 보인다.


문 전 대표는 2월 첫 째 주(2월 1~2일) 32%의 지지율로 출발해 3월 첫 째 주(2월 28일, 3월 2일) 34%로 가장 정점을 찍은 후 3월 둘 째 주 32%, 3월 셋 째 주 33%로


문 전 대표는 대부분 지역에서 높은 지지율을 나타냈다, 광주·전라에서 47%로 가장 높은 지지율을 보였고, 대구·경북에서는 가장 낮은 21%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2위에 자리한 안 지사는 대구·경북에서 26%, 대전·세종·충청에서 25%의 지지율을 보였고, 광주·전라에서는 11%로 지지율이 가장 낮았다.


안 전 대표는 광주·전라에서 가장 많은 지지(20%)를 받았고, 이 시장은 대전·세종·충청에서 12%의 가장 높은 지지율을 나타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