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14 (금)

  • -동두천 12.6℃
  • -강릉 22.3℃
  • 서울 13.2℃
  • 대전 16.9℃
  • 구름많음대구 21.3℃
  • 구름많음울산 18.7℃
  • 광주 18.4℃
  • 구름많음부산 19.2℃
  • -고창 18.0℃
  • 구름조금제주 22.7℃
  • -강화 10.6℃
  • -보은 20.4℃
  • -금산 18.0℃
  • -강진군 19.1℃
  • -경주시 21.2℃
  • -거제 18.6℃

정치

[갤럽] 문재인 40%, 안철수 37%, 홍준표 7%


‘장미대선’에서 양강구도를 형성하고 있는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의 지지율이 오차 범위 안에서 접전인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기간 한국갤럽은 지난 11~13일 전국 성인 남·녀 1,010명을 대상으로 조사(95% 신뢰수준, 포본오차±3.1%p)한 결과 문 후보는 지지율 40%, 안 후보는 37%의 지지율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두 후보는 4월 첫 째 주 조사보다 지지율이 각각 2%p씩 오르면서 여전히 양강구도를 유지했다.



분야별 주요 이슈를 잘 다룰 것 같은 후보가 누구인가를 묻는 질문에 문 후보는 ‘남북관계(39%)’, ‘위기대처(39%)’, ‘신뢰(35%)’, ‘사회복지(33%)’, ‘공감(30%)’ 등에서 안 후보를 앞섰다.


응답자들은 ‘변화·쇄신’을 가장 잘 실천할 후보로 안 후보를 가장 많이(37%) 꼽았고, ‘경제’문제를 가장 잘 다룰 후보로도 안 후보의 손을 더 많이 들어줬다. 그러나 이 분야에서는 두 후보에 대한 응답률이 상대적으로 낮았다.


문 후보는 ‘변화·쇄신’ 분야에서, 안 후보는 ‘남북관계’에서 가장 낮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는 지난주와 같은 7%의 지지율을 기록하며 3위를 차지했고, 유승민 바른정당 대선후보는 지난주보다 1%p 하락한 3%p,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도 지난주와 같은 3%의 지지율을 보였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