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16 (일)

  • -동두천 27.9℃
  • -강릉 29.2℃
  • 흐림서울 27.0℃
  • 대전 28.0℃
  • 구름많음대구 28.1℃
  • 흐림울산 30.4℃
  • 흐림광주 29.9℃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9.3℃
  • 구름조금제주 33.4℃
  • -강화 27.0℃
  • -보은 23.4℃
  • -금산 27.8℃
  • -강진군 29.5℃
  • -경주시 29.7℃
  • -거제 30.3℃

사회

‘파격적 인상’...내년도 최저임금 7530원으로 확정

월급기준 157만원...중소상공인 지원 대책 병행돼야

내년 시간당 최저임금이 7530원으로 결정됐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11차 전원회의를 열어 내년도 최저임금을 7천530원으로 확정했다.

 
올해 최저임금 6470원보다 16.4% 오른 금액으로 역대 최대인 1060원이 인상됐고, 인상률을 봐도 2001년 8월 이후 가장 높다. 월급 기준(209시간 기준)으로는 157만3770원이다.
 
이날 회의에는 근로자 위원, 사용자 위원, 공익위원 각 9명씩 총 27명이 모두 참석한 가운데 내년도 최저임금 수준안을 표결에 부쳤다. 노동계와 경영계는 각각 시간당 7530원과 7300원을 제시했고, 표결결과 15대 12로 노동계가 제시한 안이 채택됐다.


내년에 최저임금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 근로자는 463만여명(경제활동인구 부가조사 기준)정도가 될 것으로 추정된다.


내년도 최저임금이 파격적인 인상률을 기록하면서 문재인 대통령의 ‘2020년 최저임금 1만원 공약’ 달성에 한걸음 다가섰지만, 이번 결정으로 어려움을 겪게 될 중소상공인에 대한 지원 대책 수립이 시급해 보인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