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5 (월)

  • -동두천 20.9℃
  • -강릉 28.9℃
  • 연무서울 22.9℃
  • 맑음대전 23.5℃
  • 맑음대구 26.3℃
  • 맑음울산 26.1℃
  • 맑음광주 24.1℃
  • 박무부산 21.5℃
  • -고창 19.4℃
  • 맑음제주 22.9℃
  • -강화 21.0℃
  • -보은 19.4℃
  • -금산 21.0℃
  • -강진군 21.8℃
  • -경주시 21.0℃
  • -거제 24.6℃
기상청 제공

기업


대기업 집단 계열사, 1,277곳으로 한달새 9개사 늘어

SK·한화·CJ 등은 16개사 편입, GS·두산‧미래에셋 등은 7개사 제외

공정거래위원회는 31개 상호출자·채무보증제한 기업집단 소속회사는 1,277곳으로, 지난달에 비해 9개사가 증가했다고 1일 밝혔다. 지난 한 달간 SK·한화·CJ 등 8개 집단이 총 16개사를 계열사로 편입했고, GS·두산‧미래에셋 등 4개 집단은 총 7개사를 계열사에서 제외했다.



SK는 필름 제조업을 영위하는 에스케이씨하이테크앤마케팅의 지분 취득을 통해, 한화는 태양광 발전업을 영위하는 한화솔라파 등 4개 사를 회사 설립을 통해 계열사로 편입했다.

CJ는 오디오물 출판업을 영위하는 하이어뮤직레코즈 등 4개 사를 지분 취득, 회사 설립을 통해 계열사로 편입했다. 이외에도 두산·롯데 등 5개 집단이 회사 설립, 지분 취득을 통해 총 7개사를 계열사로 편입했다.

반면 GS는 파워카본테크놀로지 등 3개사를 지분 매각 등으로 계열사에서 제외했고, 두산은 흡수 합병된 네오홀딩스를 계열사에서 제외했다. 미래에셋은 오딘제6차·코에프씨글로벌헬스케어제1호사모투자전문회사 등을 계열사에서 제외했고, 한진은 한진퍼시픽 지분 매각을 통해 계열사에서 제외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