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2 (목)

  • -동두천 6.3℃
  • -강릉 5.9℃
  • 맑음서울 4.9℃
  • 박무대전 4.6℃
  • 구름조금대구 5.7℃
  • 구름조금울산 5.1℃
  • 맑음광주 6.0℃
  • 흐림부산 5.5℃
  • -고창 4.5℃
  • 흐림제주 6.3℃
  • -강화 6.5℃
  • -보은 4.0℃
  • -금산 2.9℃
  • -강진군 5.4℃
  • -경주시 5.4℃
  • -거제 5.7℃
기상청 제공

정치

담뱃값 인상 이후 면세점 담배 매출 50% 급증

담뱃값 인상 이후 면세점 담배 매출이 매년 증가해 인상 전 대비해 지난해에는 약 50%이상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박영선 의원(사진/ 더불어민주당/구로구을)이 지날 9일 관세청으로부터 제출받은 면세점 담배 매출 현황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면세점 담배 매출액은 6,099억원(532백만$, 20179.29 환율 적용)으로 담뱃값 인상 전인 2014년 매출액 3,909억원 대비 약 50% 이상 급증했다.


 

면세점 담배 판매량은 지난해 23,930만 갑으로 담뱃값 인상 전인 2014년 판매량 16,830만 갑 대비 7,100만 갑이 더 팔렸다. 또한, 20171~8월 면세점 담배 판매량은 15,660만 갑으로 2014년 한해 판매량 16,830만 갑에 육박한 것으로 확인됐다.

 


박 의원은 박근혜 정부의 무리한 담뱃값 인상의 결과는 흡연자들의 일반 담배 소비에서 면세 담배 소비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라며 국민 건강 챙기지 못하고 서민들에게만 세금만 더 걷어간 담배 정책 전반에 대한 재검토가 필요하다라고 지적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