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3 (수)

  • -동두천 -9.3℃
  • -강릉 -1.3℃
  • 맑음서울 -6.6℃
  • 맑음대전 -4.6℃
  • 맑음대구 -0.9℃
  • 맑음울산 -1.4℃
  • 맑음광주 -2.1℃
  • 맑음부산 -0.2℃
  • -고창 -3.1℃
  • 구름많음제주 3.1℃
  • -강화 -7.0℃
  • -보은 -6.3℃
  • -금산 -6.4℃
  • -강진군 -1.5℃
  • -경주시 -1.8℃
  • -거제 1.2℃
기상청 제공

경제

서울 집값, 도쿄보다 1.2억 비싸…집 마련에 4.5년 더 걸려


서울의 주택중위가격이 일본 도쿄보다 1억2,300만원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주택을 마련하는데 걸리는 시간도 4.5년 더 길었다. 


19일 박광온 더불어민주당 의원(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간사)이 국회 입법조사처에 의뢰해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서울의 주택중위가격은 4억3,485만원으로, 전국 평균 주택중위가격 2억2,853만원보다 1.9배 높은 것이다.


주택중위가격은 주택가격흐름을 파악하는데 활용되는 지표로, 해당지역 주택매매가격을 순서대로 나열했을 때 중간에 위치한 주택매매가격을 말한다.


지역별 주택중위가격은 경기 2억5,739만원, 세종 2억2,055만원, 대구 3억1,730만원, 울산 2억1,499만원, 부산 1억9,511만원, 인천 1억8,850만원 순이었고, 전남은 7,931만원으로 전국에서 가장 낮았다.


서울 주택중위가격은 일본의 대표도시 도쿄(3억1,135만원)과 오사카(1억9,808만원)보다 각각 1억2,300만원, 2억3,676만원 높았다.


미국 워싱턴DC(4억3,883만원)과 뉴욕(4억4,340만원)과 비슷한 수준이고, 홍콩(7억7,485만원), 런던(6억4,472만원), 샌프란시스코(9억3,163만원) 로스앤젤레스(6억6,231만원)보다는 낮았다.


통계청의 2인 이상 비농가 도시 가구 연평균 소득(4,728만원)을 적용하면 소득을 한 푼도 쓰지 않고 9.2년을 모아야 서울에서 중위가격의 주택을 마련할 수 있다는 말이다.


일본 도쿄, 싱가폴, 뉴욕보다 3~5년 더 걸리는 수준이다. 일본 도쿄 거주 가구는 4.7년, 싱가폴 4.8년, 뉴욕 5,7년 소득을 모으면 중위가격 주택을 마련할 수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