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2 (목)

  • -동두천 0.9℃
  • -강릉 0.7℃
  • 박무서울 1.3℃
  • 흐림대전 0.7℃
  • 흐림대구 1.9℃
  • 흐림울산 1.5℃
  • 박무광주 1.9℃
  • 흐림부산 2.2℃
  • -고창 1.8℃
  • 흐림제주 5.9℃
  • -강화 2.4℃
  • -보은 0.8℃
  • -금산 0.0℃
  • -강진군 2.0℃
  • -경주시 1.7℃
  • -거제 3.3℃
기상청 제공

정치

윤장현 시장 "전기차 한국 대표로 중국행"

EV100인포럼, 지난해 이어 올해도 정부․지자체 중 유일 초청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이 중국 EV(전기차)100인포럼참석 차 19일부터 21일까지 중국 베이징을 방문한다.

 

이번 포럼은 전 세계 변혁 추세 파악, 고품질 발전 실현이라는 주제로 열리며, 중국 정부 관계자들과 과학자, 기업인 등 800여 명이 참석해 전기차산업 발전을 위한 기술과 정책, 기업의 대응책 등을 논의한다.

 

윤 시장은 21일 열리는 글로벌 전기자동차 발전과 정책 원탁회의에서 한국 전기자동차산업 발전 현황과 방향에 대해 소개한다. 고위급 포럼 참석, EV100인 포럼 이사장 단독 면담 등의 일정도 예정돼 있다.

 

‘EV100인회는 중국 시진핑 주석이 전기자동차산업을 국가의 신성장 동력으로 육성하기 시작하면서 이에 따른 정보인적 교류 플랫폼 역할을 위해 지난 20145월 비영리기관으로 설립됐으며, 영국, 독일, 미국, 스웨덴, 네덜란드 등 국제사회와의 교류협력을 넓혀가고 있다.


최근에는 전기자동차를 비롯해 신재생에너지, 빅데이터, 인공지능을 활용한 스마트카 등 논의 범위도 확대되고 있다.

 

광주시 관계자는 광주가 최근 독일과 영국 등에서 친환경자동차 정책과 스마트 휴먼시티 구상 등에 대해 깊이 있는 교류를 했던 만큼, 중국에서도 이런 흐름을 놓치지 않고 함께 하고 싶어 한다고 포럼 초청 배경을 설명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