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12.9℃
  • 구름많음서울 11.2℃
  • 맑음대전 9.3℃
  • 맑음대구 9.7℃
  • 맑음울산 11.2℃
  • 맑음광주 10.3℃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8.3℃
  • 맑음제주 12.4℃
  • 맑음강화 10.7℃
  • 흐림보은 6.5℃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7.3℃
  • 맑음경주시 8.2℃
  • 맑음거제 10.9℃
기상청 제공

정치


[지방선거 D-100] 자유한국당 서울시당 공천관리위원장에 김선동 의원


자유한국당 김선동 국회의원(서울 도봉구을)35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자유한국당 서울시당 공천관리위원장에 임명됐다.


613일 지방선거를 앞두고 각 정당별로 공천 경쟁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가운데, 김선동 의원은 자유한국당 서울시당 공천관리위원장으로 앞으로 25개 구청장 및 110명 시의원, 423명 구의원 후보자에 대한 추천관리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서울시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위원장을 포함한 7인으로 구성돼 김선동 서울시당위원장이 공천관리위원장을 겸직하고 간사는 이은재 의원(서울 강남구병)으로 선임됐다.


공정한 공천관리를 위해 외부인사는 비공개이나, 당내 2/외부 5, 여성 3/남성 4, 30~403/501/603, 학계/산업계/사회적기업가/법조인/시민단체 등 성별/나이/전문성을 두루 고려해 균형 있는 인사가 이루어졌다.


김선동 의원은 브레이크가 없는 차는 결국 사고 나기 마련이다. 이번 지방선거는 안보 파탄을 초래하고 경제 위기는 수습하지도 못하면서 정치보복에만 골몰하고 있는 문재인정부에 대해 엄중한 경고를 주셔야 하는 선거라며, “공정성을 기반으로 자유민주주의와 보수의 가치를 바로세울 수 있는 후보, 참신성과 본선 경쟁력 등 시대가 요구하는 후보를 선별해 자유한국당이 승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선동 서울시당 공천관리위원장 외 부산 이현승, 대구 김상훈, 인천 민경욱, 광주 정윤, 대전 이은권, 울산 정갑윤, 세종 유용철, 경기 주광덕, 강원 이철규, 충북 박덕흠, 충남 성일종, 전북 신재봉, 전남 김성훈, 경북 강석호, 경남 김한표, 제주 장성수 위원장이 각 시·도별 공천관리위원장으로 임명됐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노량진 신시장 마지막 입주신청서 접수마감 … 127개소 제출
수협이 9일 오후 17시로 구시장에서 이전을 거부하던 상인들을 대상으로 신시장 이전을 위한 입주신청서 접수를 마감한 결과 총 258개 소매점포 가운데 127개소가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수협은 오는 17일까지 신시장 이전을 위한 업무 지원절차를 마무리 짓고 노량진수산시장 정상화에 매진할 방침이다. 수협 관계자는 “이전 신청접수자에 대한 후속 지원업무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약속된 지원책들은 충실히 이행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수협측은 오늘(9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신시장으로의 이전을 거부하는 상인측 주장에 답했다. 먼저 비싸진 임대료 주장에 대해서는 “현대화시장 임대료를 평균적으로 환산하면 하루 1만3천원 꼴이고 일일 평균 매출액은 82만원선으로, 연간으로 환산할 경우 평균적으로 임대료 487만원당 2억9천9백만원의 매출을 보여 매출액에서 임대료가 차지하는 비중은 불과 1.6%선에 불과하다”고 답했다. 수협측은 노량진 현대화시장은 점포의 목에 따라 A, B, C 등급으로 세분화해 임대료를 부과해, 최고 등급인 A등급일 경우 일일 임대료가 2만3천원, B등급 1만5천원, C등급 8천원 선이라고 밝혔다. 판매자리 면적이 좁아졌다는 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