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1 (수)

  • -동두천 3.1℃
  • -강릉 1.0℃
  • 흐림서울 1.2℃
  • 비 또는 눈대전 1.1℃
  • 흐림대구 2.4℃
  • 울산 2.0℃
  • 흐림광주 2.7℃
  • 흐림부산 3.5℃
  • -고창 1.8℃
  • 제주 6.0℃
  • -강화 1.9℃
  • -보은 0.9℃
  • -금산 0.4℃
  • -강진군 2.8℃
  • -경주시 2.2℃
  • -거제 3.9℃
기상청 제공

부동산

“공급부담 가중될 것”...4月 수도권 입주물량 2배 증가

내달 전국 2만7,542가구 집들이


13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4월은 전국에서 2만7,542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특히 수도권은 대단지 아파트들이 입주를 진행하면서 작년 동월(4,949가구)대비 102%(5,062가구) 증가한 1만11가구가 입주한다. 지방은 입주물량이 작년 동월대비 14%(2,737가구) 감소해 1만7,531가구가 입주를 준비하고 있다.

수도권 일부지역에 가격약세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1분기 입주물량에 이어 4월 입주물량이 크게 증가해 공급부담이 가중될 것으로 부동산114는 내다봤다. 

이현수 부동산114 리서치센터 연구원은 “특히 전세물건이 쌓인 파주시, 평택시 등에 대단지 아파트가 입주를 앞두고 있어 집주인은 전세수요 찾기가 더 어려워질 전망”이라며 “지방은 충남 등 일부 지역에 준공 후 미분양 물량이 쌓이고 있어 주택경기 악순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