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8 (수)

  • -동두천 12.2℃
  • -강릉 18.9℃
  • 연무서울 13.5℃
  • 맑음대전 14.0℃
  • 맑음대구 18.6℃
  • 맑음울산 15.3℃
  • 맑음광주 14.6℃
  • 연무부산 14.5℃
  • -고창 13.3℃
  • 박무제주 14.4℃
  • -강화 11.5℃
  • -보은 10.8℃
  • -금산 10.5℃
  • -강진군 11.7℃
  • -경주시 13.5℃
  • -거제 14.2℃
기상청 제공

사건

‘성폭행 의혹’ 안희정, 구치소 행은 면해

법원 “증거를 인멸할 우려가 있다거나 도망할 염려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


성폭행 의혹을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구속되는 봉변은 면했다. 

서울서부지법 곽형석 영장전담 판사는 28일 오후 11시20분께 “증거를 인멸할 우려가 있다거나 도망할 염려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며 검찰이 청구한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앞서 검찰은 안 전 지사의 비서였던 김지은 씨에 대한 형법상 피감독자 간음과 강제추행,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추행) 혐의로 안 전 지사에 대한 구속영장을 23일 청구한 바 있다. 

안 전 지사가 설립한 싱크탱크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직원 A씨에 대한 죄목은 이번 영장청구서에 포함되지 않았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