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맑음동두천 12.4℃
  • 흐림강릉 12.6℃
  • 서울 13.8℃
  • 대전 13.4℃
  • 흐림대구 14.9℃
  • 울산 16.1℃
  • 흐림광주 13.9℃
  • 흐림부산 17.0℃
  • 흐림고창 12.5℃
  • 제주 17.4℃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2.3℃
  • 흐림금산 12.0℃
  • 흐림강진군 14.6℃
  • 구름많음경주시 13.6℃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사회


국회 윤리특위, 국회의원·보좌진 대상 성폭력 실태조사 실시

조사결과는 이달 말 발표예정


‘미투(MeToo)운동’이 사회 전 방위로 확산되는 가운데 국회 내 성폭력 실태조사가 실시된다.

국회 윤리특별위원회는 오늘부터 3일간 국회의원과 보좌진을 대상으로 한 ‘국회 내 성폭력 관련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윤리특위에 따르면 이번 실태조사는 매해 실시되는 정책연구 사업의 일환으로, 미투 운동과 관련해 국회가 나서서 국회 내 성폭력 실상을 파악하고 법제도 개선 등 해결 방안을 모색한다는 취지에서 추진되는 것이다. 조사 및 분석은 공모를 거쳐 ‘성공회대 민주주의연구소’가 맡았다. 

국회 특유의 폐쇄적인 조직문화 탓에 미투 고발이 공개적으로 이뤄지기 어렵다는 우려에 따라 이번 조사는 익명성을 보장한 설문조사 형식으로 진행된다. 조사의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각 설문 조사지를 개별 밀봉해 회수하는 등 철저히 익명이 보장될 수 있도록 하고, 의원실 별로 회수율을 점검해 응답률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유승희 윤리특위 위원장은 “한국 사회 전반에 불고 있는 ‘미투운동’에서 정치권이 예외가 될 수는 없다”며 “설문조사를 실시하는 것 자체만으로도 예방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조사 결과는 이달 말 발표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