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1 (금)

  • -동두천 26.5℃
  • -강릉 27.9℃
  • 맑음서울 25.3℃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4.9℃
  • 맑음울산 25.3℃
  • 맑음광주 25.1℃
  • 맑음부산 24.8℃
  • -고창 24.8℃
  • 맑음제주 21.1℃
  • -강화 25.6℃
  • -보은 25.3℃
  • -금산 24.0℃
  • -강진군 26.1℃
  • -경주시 26.3℃
  • -거제 26.6℃
기상청 제공

정보


현대차, 광주광역시 추진 ‘빛그린 국가산업단지’에 투자 의향서 제출

 


광주광역시가 추진해온 빛그린 국가산업단지조성사업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는 광주시가 사업 주체가 돼 다수 기업 등 여러 투자자들이 참여하는 방식으로 추진되고 있는 자동차 생산 합작 법인과 관련, 광주시가 투자를 요청해 옴에 따라 투자자의 일원으로 참여할지 여부를 검토하기 위해 31일 광주시에 사업 참여 의향서를 제출했다고 1일 밝혔다.


현대차는 의향서에서 광주시가 주체가 되어 노사민정 대타협 공동결의를 기반으로 빛그린 국가산업단지 내에 조성하는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지속 창출 위한 사업과 관련해, 여러 투자자 중 한 일원으로서 사업 타당성 및 투자 여부 등 검토를 위해 협의를 제안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투자가 확정되더라도 신설법인의 경영에는 참여하지 않고, 비지배 지분으로 일정 지분만을 투자해 '경제성 갖춘 신규 차종'의 생산을 위탁하고 공급받는 안을 고려하고 있다면서 위탁 규모는 위탁 생산 신차의 시장 수요 등을 감안한 합리적 수준으로 논의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광주시는 지난 2월 투자유치 설명회를 시작으로 노사민정 대타협 공동 결의 등을 통해 적정 임금을 기반으로 한 경쟁력 있는 생산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밝혀왔다.


투자비의 최대 10% 보조금, 취득세 75% 감면, 재산세 5년간 75% 감면, 교육·문화·주거·의료 복지지원 등 대규모 인센티브도 제시했다.


또한 자동차 기업들을 대상으로 제조방식(직접생산/위수탁생산), 투자방식(단독투자/공동투자/2개 이상 기업, 공공기관, 지역사회가 합작투자) 등 기업 투자 유형을 구체적으로 공개했다. 이어 광주시는 시가 주도해 광주시 뿐만 아니라 완성차, 지역 기업 등 다수의 기업이 참여하는 합작 신설법인 설립도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현대차는 향후 광주시 및 여러 투자주체들과 사업 타당성 등 제반 사항을 면밀히 협의해 투자 여부를 최종 결정할 것이며, “투자가 결정되면 이후 절차에 따라 투자 규모, 위탁 생산 품목 등을 확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