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1 (목)

  • -동두천 23.3℃
  • -강릉 21.3℃
  • 맑음서울 23.8℃
  • 구름조금대전 23.4℃
  • 맑음대구 26.2℃
  • 맑음울산 22.3℃
  • 맑음광주 24.5℃
  • 맑음부산 22.9℃
  • -고창 19.9℃
  • 박무제주 21.7℃
  • -강화 18.5℃
  • -보은 18.7℃
  • -금산 20.7℃
  • -강진군 22.8℃
  • -경주시 22.1℃
  • -거제 24.3℃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M포토] 안희정 첫 재판 불출석, 기다리던 취재진들 ‘휴’

공판준비기일엔 출석의무 없어...‘합의된 성관계’ vs ‘강압적 성폭행’ 입장차만 재확인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첫 재판이 15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법원에서 열렸지만, 당사자인 안 전 지사는 이날 법정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형사재판의 피고인은 정식 공판기일과 달리 공판준비기일에는 법정에 출석할 의무가 없다.

 

이날 출석한 안 전 지사 측은 ‘합의된 성관계’를, 검찰 측은 ‘강압적 성폭행’을 주장하면서 기존 입장을 유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 전 지사는 김지은 전 충남도 정무비서를 상대로 업무상 위력에 의한 간음 4회, 강제추행 5회, 업무상 위력에 의한 추행 1회를 저지른 혐의로 4월11일 불구속 기소된 상태다.

 

안 전 지사의 출석을 기다리던 취재진들은 한숨만 남긴 채 자리를 떴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