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23 (목)

  • 흐림동두천 28.8℃
  • 흐림강릉 26.7℃
  • 흐림서울 31.7℃
  • 흐림대전 30.3℃
  • 흐림대구 28.5℃
  • 울산 27.8℃
  • 광주 25.4℃
  • 흐림부산 27.3℃
  • 흐림고창 26.1℃
  • 흐림제주 27.2℃
  • 흐림강화 27.2℃
  • 흐림보은 29.5℃
  • 흐림금산 26.8℃
  • 흐림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7.9℃
  • 흐림거제 28.0℃
기상청 제공

정보


차안에 생수병, ‘火車’ 원인 된다

현대‧기아차, 11월 말까지 8년 지난 노후 차량 무상점검 실시

 

최근 잇따른 BMW 차량 화재에 따라 소비자들의 불안감이 커지는 가운데 차 안에 생수병을 두는 것만으로도 화재가 발생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기아자동차는 출고한 지 8년이 지난 차량을 대상으로 지난 20일부터 11월 말까지 석 달 간 전국 서비스거점에서 ‘노후 차량 고객안심 무상점검 서비스’를 한다고 지난 20일 밝혔다.

 

현대차는 전국 22개 서비스센터와 1,400여 개 블루핸즈에서, 기아차는 전국 18개 서비스센터와 800여 개 오토큐에서 노후 차량에 대해 안심점검 서비스를 무상으로 실시하고 있다.

 

무상점검에서는 ▲오일 및 냉각수 누유 여부 ▲엔진룸 내 오염 및 이물질 ▲연료, 오일 계통 연결부 누유 여부 ▲전기 배선 손상 여부 ▲전기장치 임의설치 및 개조에 따른 차량 상태 등을 확인한다.

 

 

현대차는 또 무상점검을 위해 블루핸즈를 찾은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 화재를 예방하기 위한 주의사항을 안내하고 있다.

 

특히 물이 들어있는 투명한 생수병을 실내에 보관하면 햇빛에 의한 돋보기 역할로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이외에도 마른 풀밭 주변에서 장시간 시동을 켜놓거나, 여름철 보조배터리 등을 차량 내 보관하면 화재가 발생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