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5 (수)

  • 맑음동두천 25.0℃
  • 맑음강릉 26.4℃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5.4℃
  • 맑음대구 25.6℃
  • 맑음울산 25.4℃
  • 맑음광주 25.3℃
  • 맑음부산 25.2℃
  • 구름조금고창 26.1℃
  • 구름많음제주 27.6℃
  • 맑음강화 24.9℃
  • 맑음보은 24.8℃
  • 맑음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4.5℃
  • 맑음경주시 26.3℃
  • 맑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정보


현대자동차, 추석 맞이 7박8일 렌탈 이벤트 시작

… 추석명절 연휴에 맞춰 현대자동차의 인기 차종 230대 시승 지원

 

현대자동차(주)가 민족대명절 추석을 앞두고 총 230대의 귀성 차량을 무상 대여해주는 ‘추석맞이 7박8일 렌탈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5일(수)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매년 진행하고 있는 추석 귀성 차량 지원 이벤트는 추석을 맞은 고객들이 즐겁고 편안한 귀성길이 될 수 있도록 무상으로 차량을 지원함으로써 고객들의 성원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하고자 마련했다고 밝혔다.

 

추석 맞이 7박 8일 렌탈 이벤트는 운전면허증을 취득한 만 21세 이상 고객 누구나 현대자동차 홈페이지(www.hyundai.com)를 통해 11일(화)까지 신청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는 응모 고객 중 총 230명을 추첨해 17일(월) 홈페이지에 발표할 예정이며, 당첨된 고객은 추석 황금연휴 시작 전 주인 21일(금)부터 28일(금)까지 시승 기회를 갖게 된다.

 

이번 명절 귀성차량으로 지원되는 9개의 차종은 대한민국 대표 SUV 싼타페, 투싼, 코나를 비롯해 최근 새로운 디자인으로 탄생한 아반떼, 벨로스터, 쏘나타, 쏘나타 하이브리드, 그랜저, 그랜저 하이브리드 등 총 230대다.

 

현대자동차는 추석 연휴를 맞아 귀성길과 나들이 계획이 많을 것으로 예상해 고객들의 많이 찾는 SUV 3차종을 모두 투입하고, 이와 더불어 고객들에게 인기가 높은 그랜저, 쏘나타, 아반떼 등 인기 차종을 마련해 안전하고 즐거운 귀성길을 지원하는 동시에 우수한 상품성을 온 가족이 체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추석 황금연휴를 맞아 현대자동차를 사랑해주신 고객분들께 감사의 뜻을 전하고자 귀성차량 지원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이번 추석 렌탈 이벤트에는 총 9개 차종으로 고객 선택 폭을 대폭 늘렸으니 직접 시승해 보시고 현대자동차의 높은 품질과 상품성을 직접 체험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산자부, 추석 앞두고 가격표시제 이행실태 합동점검
산업통상자원부가 추석명절을 앞두고 가격표시제 이행실태 점검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점검 대상은 대형마트, 상점가·관광특구·전통시장 내 매장면적 33㎡(특별시, 광역시는 17㎡) 이상의 소매점포로 산자부,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중소벤처기업부, 지방자치단체, 소비자원 관계자로 구성된 합동 점검반이 오는 5일부터 14일까지 진행한다. 합동점검은 추석 제수품목, 생필품, 소비자가 자주 이용하는 가공식품 등에 대한 판매가격표시, 단위가격표시, 권장소비자가격 표시금지 등 전반에 대해 점검할 방침이다. 특히 농·축·수산물 등 물가상승 우려가 높은 품목과 가격표시 관련 민원소지가 높은 점포를 대상으로 집중 점검하기로 했다. 이번 점검은 소상공인·자영업자의 어려운 경영 여건을 감안해 처벌보다는 지도 및 홍보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지도·점검 이후에도 가격표시제를 준수하지 않는 소매점포에 대해서는 추가 점검 및 위반 횟수에 따라 최대 1,0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산자부는 “이번 점검을 통해 가격표시제가 안착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며 “가격표시제 관련 불편사항 등 현장의 의견을 수렴해 제도 개선 사항도 적극 발굴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