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0.4℃
  • 흐림강릉 11.3℃
  • 서울 10.6℃
  • 대전 12.8℃
  • 대구 13.3℃
  • 울산 14.0℃
  • 광주 13.6℃
  • 흐림부산 15.5℃
  • 흐림고창 13.2℃
  • 제주 17.5℃
  • 흐림강화 10.9℃
  • 흐림보은 11.7℃
  • 흐림금산 10.7℃
  • 흐림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3.5℃
  • 흐림거제 15.2℃
기상청 제공

정치


文대통령, 18~20일 평양방문...“비핵화 실천적 방안 협의하기로”

회담 준비 위한 고위 실무협의, 내주 초 판문점에서 개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오는 18부터 20일까지 평양에서 남북정상회담을 갖는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6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남과 북은 9월18일부터 20일까지 2박3일간 평양에서 남북정상회담을 개최하기로 합의했다”며 “회담 준비를 위한 의전, 경호, 통신, 보도에 관한 고위 실무협의를 내주 초 판문점에서 갖기로 했다”고 밝혔다.

 

정 실장은 또 “남북정상회담에서는 판문점선언 이행 성과 점검 및 향후 추진방향을 확인하고,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정착 및 공동번영을 위한 문제, 특히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실천적 방안을 협의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특히 특별사절단과 함께 평양을 다녀온 정 실장은 이번 방북기간 김 위원장의 완전한 비핵화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재확인했다며 이를 위해 남북 간은 물론 미국과도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 실장은 이어 “현재 남북 간에 진행 중인 군사적 긴장완화를 위한 대화를 계속 진전시켜 나가고, 남북정상회담 계기에 상호 신뢰 구축과 무력충돌 방지에 관한 구체적 방안에 합의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남북은 또 쌍방 당국자가 상주하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남북정상회담 개최 전 개소하기로 했다. 

 

정 실장은 “앞으로 남과 북은 인내심을 갖고 꾸준히 노력해 나감으로써 남북관계 발전, 한반도 비핵화 및 평화정착에서 보다 실질적인 진전을 이루어 나가겠다”며 “특사단 방북 상황을 지켜보며 응원을 보내주신 국민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앞서 전날(5일) 정 실장은 서훈 국가정보원장, 천해성 통일부 차관, 김상균 국정원 2차장, 윤건영 청와대 국정기획상황실장과 함께 대통령 특사단 자격으로 평양을 방문했다.

 

특사단은 방북을 통해 북측과 남북관계 발전, 한반도 비핵화 및 평화정착 문제를 협의했고, 김 위원장을 만나 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하고 정상회담 개최 등 남북관계 제반 현안에 대해 폭넓게 협의했다.  

 

또 김영철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을 비롯한 북측 고위인사들과도 만나 남북 정상의 의지를 실현하기 위한 구체적 방안들을 협의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