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2 (화)

  • 맑음동두천 21.3℃
  • 맑음강릉 22.1℃
  • 맑음서울 21.8℃
  • 구름조금대전 21.0℃
  • 맑음대구 23.3℃
  • 구름조금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1.9℃
  • 맑음부산 20.7℃
  • 구름조금고창 20.6℃
  • 맑음제주 23.3℃
  • 맑음강화 19.3℃
  • 맑음보은 20.9℃
  • 구름조금금산 21.1℃
  • 구름조금강진군 22.7℃
  • 구름조금경주시 21.4℃
  • 구름조금거제 22.0℃
기상청 제공

사회


경기도민 10명 중 9명, 수술실 CCTV 설치 찬성

의료사고·환자 성희롱·대리수술 등에 대한 불안감 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추진 중인 '경기도의료원 수술실 CCTV 운영방안'에 대해 경기도민 10명 중 9명이 '찬성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경기도는 2일 '케이스탯리서치'에 의뢰해 실시한 '도정 여론조사'에서 경기도민 91%가 경기도가 경기도의료원 수술실 설치·운영에 대해 '찬성'입장을 나타냈다고 밝혔다. 또 응답자의 93%가 수술실 CCTV 설치·운영이 의료사고 분쟁해소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답했다.
 
수술을 받을 때 CCTV 촬영에 동의할 의향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48%가 반드시 동의, 39%가 되도록 동의하겠다고 답해 87%가 긍정적 반응을 보였다.

 

이런 조사 결과는 수술실 의료행위에 대한 불안감 때문이라고 경기도는 밝혔다. 응답자의 73%는 마취수술을 받는다고 가정할 경우 ▲의료사고 ▲환자 성희롱 ▲대리수술 등에 대한 불안감을 갖고 있다고 답했다.

 

수술실 CCTV 운영을 통해 가장 기대되는 점으로는 '의료사고 발생 시 원인규명 및 분쟁해소'(44%)였고, '의료사고 방지를 위한 경각심 고취'(25%)가 뒤를 이었다.
 
조사대상 중 최근 10년간 본인 또는 가족이 ▲마취가 필요한 수술경험이 있다는 응답은 48% ▲크고 작은 의료사고를 당한 경험은 12%였다.

 

반면 우려되는 점으로는 '관리 소홀에 따른 수술영상 유출 및 개인정보 침해'(42%), '의사의 소극적 의료행위'(25%)를 꼽았다. CCTV 설치·운영을 민간병원까지 확대해야 하는가에 대한 물음에는 87%(매우 51%, 대체로 36%)가 긍정적 답변을 했다.

 

경기도는 지난 1일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부터 수술실 CCTV 설치·운영은 실시하고 있다. 경기도는 시범운영기간 동안 발생한 다양한 상황과 여론조사 결과들을 반영·보완해 내년부터 경기도의료원 산하 6개 병원 수술실에 CCTV 운영을 전면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조사는 지난 9월27일부터 28일까지 경기도민 1,000명을 대상으로 유‧무선 RDD를 활용한 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