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2.7℃
  • 흐림강릉 11.2℃
  • 서울 11.9℃
  • 대전 14.7℃
  • 대구 15.4℃
  • 흐림울산 18.2℃
  • 광주 16.9℃
  • 부산 18.8℃
  • 흐림고창 17.1℃
  • 제주 18.4℃
  • 흐림강화 13.1℃
  • 흐림보은 15.0℃
  • 흐림금산 15.0℃
  • 구름많음강진군 17.4℃
  • 흐림경주시 15.2℃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장진호 전투 참전용사 헌신 잊지 않을 것"

장진호 전투 영웅 추모사 …"한반도 평화 첫걸음 됐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대한민국은 장진호 전투와 참전용사들의 헌신을 영원히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에서 열린 제3회 장진호 전투 영웅 추모식에서 피우진 국가보훈처장이 대독한 추모사를 통해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장진호 용사들은 68년 전 '만난 적도 없는 사람들'을 위해 희생했다"며 "숭고한 희생을 통해 살아남은 사람들은 용사들이 남긴 자유와 평화의 가치를 한순간도 잊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는 오늘 영웅들의 영전에 "이제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가 다가오고 있다"는 말씀을 드리며 다시 한번 깊이 추모한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장진호 전투는 위대한 승리였고 수많은 피난민을 살려낸 인류애의 현장이었다. 고립된 가운데 열 배에 달하는 적군과 치열한 전투를 치르면서, 10만여 피난민을 버리지 않고 끝까지 함께했던 용기 있는 행군. 그것이 위대한 크리스마스의 기적을 만들었다"며 "오늘 한반도 평화의 첫걸음이 됐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피로 맺어진 양국 국민들 간의 깊은 인연과 우정이 평화를 향한 동행으로 이어졌다"며 "남북정상회담과 역사적인 미·북 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치러졌고, 지난 9월 평양공동선언을 통해 전쟁 없는 한반도의 시작을 알리게 됐다"고 했다.

 

이어 "이제 조만간 열리게 될 2차 미·북 정상회담을 통해 핵무기도 핵 위협도 없는 한반도를 실현하고 영원한 평화를 선언하게 된다면 장진호 전투의 희생이 얼마나 가치 있는 희생이었는지 전 세계에 보여주게 될 것"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평화를 위한 한미동맹의 여정은 계속될 것"이라며 "누구보다 평화의 소중함을 잘 알고 계신 전투 영웅, 참전용사, 유가족들께서 함께 해주시길 기대한다"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