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흐림동두천 14.4℃
  • 흐림강릉 12.6℃
  • 연무서울 15.4℃
  • 대전 14.0℃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7.7℃
  • 광주 15.7℃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13.3℃
  • 제주 17.3℃
  • 흐림강화 13.4℃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3.0℃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정치


박영선 “4차 산업혁명 시대 걸맞은 종합적 국가산단 업그레이드 필요”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종합적인 국가산단 업그레이드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7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경제부처 부별 심사 전체회의에서 “국가산단 재생사업이 단순하게 외형을 바꾸는 사업에 그치지 말고 개념을 바꿔야 한다”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입지조건이 좋은 도시 국가산단을 업그레이드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입주기업 1만1,000여개, 하루 유동인구 25만명의 구로디지털단지는 세계적인 게임산업도 있고, ‘오바마’ 시계, 올림픽 육상 메달리스트들이 신는 운동화도 생산하는 창의적인 산단”이라면서 “팔로알토와 같은 고급배후 거주지를 갖춘 미국 실리콘벨리처럼, 바이오-게임산업들이 집중 유치돼 있는 구로디지털단지와 같은 국가산업단지에 공원과 같은 환경을 개선해 문화를 주고, 주거문제도 해결되는 등 제대로만 되면 일자리 문제와 경제성장률 걱정을 덜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혁신성장의 주력 콘텐츠로 스마트 산단 인프라와 시설정비에 공감하고 있다”며 “빠른 시간 안에 TF팀을 구성하고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역시 “스마트 산단 자체에 그런 목표를 갖고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야 한다”면서 “환경, 안전, 교통, 주거까지 개념에 포함시켜 종합적 계획을 갖고 적극 추진하겠다”고 답했다.




배너
배너


계엄문건 군·검 합수단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 기소 중지”
기무사령부의 계엄령 검토 문건 작성에 대한 수사를 진행하던 군·검 합동수사단(이하 합수단)이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에 대해 기소중지 처분을 내렸다고 발표했다. 미국으로 출국한 조 전 사령관의 신병확보가 어렵기 때문이다. 또한 박근혜 전 대통령과 황교안 전 국무총리(대통령 권한대행), 김관진 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한민관 전 국방부 장관 등 8명에 대해서는 참고인 중지 처분을 내렸다. 합수단은 조 전 사령관 신병확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했지만, 오는 17일 해체를 앞두고 있어 사실상 수사 중단으로 받아들여졌다. 노만석 민간 검찰측 단장은 “이 사건의 전모 및 범죄의 성립 여부를 최종적으로 판단하기 위해 핵심 피의자인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을 조사할 필요가 있으나 조현천이 2017년 12월13일 미국으로 출국한 후 현재까지 소재가 불명한 상태”라며 조 전 사령관에 대한 기소중지 처분 배경을 설명했다. 노 단장은 “체포영장 발부, 여권 무효와 조치 의뢰, 인터폴 수배 요청, 체류자격 취소 절차 진행 등 신병확보를 위해 필요한 조치와 함께 그의 가족과 지인을 통해 자진 귀국을 설득해왔지만, (조 전 사령관은) 미국에서 개인적인 신상 문제가 정리되는 대로 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