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8 (수)

  • 맑음동두천 4.0℃
  • 구름조금강릉 5.4℃
  • 맑음서울 6.0℃
  • 맑음대전 5.8℃
  • 맑음대구 7.4℃
  • 맑음울산 8.1℃
  • 맑음광주 8.2℃
  • 맑음부산 10.2℃
  • 맑음고창 5.0℃
  • 맑음제주 13.0℃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1.8℃
  • 맑음금산 1.6℃
  • 맑음강진군 7.0℃
  • 맑음경주시 5.7℃
  • 맑음거제 9.3℃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트럼프 美 대통령과 정상회담…"비핵화·항구적인 평화정착 등 논의"

G20 정상회의 열리는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예정

 

문재인 대통령이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가 열리는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기로 합의했다고 청와대가 28일 밝혔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시간 및 장소 등 구체적인 관련 사항을 이미 협의 중이며, 확정되는 대로 발표할 예정"이라고 했다.

 

윤 수석은 "이번 정상회담에서 한미 양국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정착 등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추진해 나가기 위한 공조 방안과 한미동맹 강화와 관련한 협력 방안 등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체코를 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28일 바비쉬 체코 총리와 회담을 갖는다. 윤 수석은 "양국의 우호 증진과 한반도 평화정착에 대한 의견을 공유할 예정"이라며 "이스라엘을 방문 중인 밀로시 제만 체코 대통령은 어제 문 대통령에게 서한을 보내 체코 방문을 환영하며, 본인의 해외 순방으로 정상회담을 갖지 못한 데 대해 아쉬움을 전달해 왔다"고 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