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1 (화)

  • 맑음동두천 -4.1℃
  • 맑음강릉 -0.9℃
  • 맑음서울 -3.2℃
  • 구름많음대전 -2.0℃
  • 맑음대구 0.0℃
  • 맑음울산 0.5℃
  • 흐림광주 0.3℃
  • 맑음부산 2.1℃
  • 흐림고창 1.0℃
  • 흐림제주 5.2℃
  • 맑음강화 -3.7℃
  • 흐림보은 -2.5℃
  • 흐림금산 -2.3℃
  • 흐림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0.2℃
  • 맑음거제 2.5℃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신년사…"더 따뜻하게 세상 밝히라는 촛불 마음 결코 잊지 않겠다"

"평화가 한분 한분의 삶에 도움이 되도록, 돌이킬 수 없는 평화로 만들 것"
'2018년을 빛낸 의인 6명' 과 남산 산행으로 새해 시작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이 겨울, 더 따뜻하게 세상을 밝히라는 촛불의 마음 결코 잊지 않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2019년 신년사를 통해 "집집마다 눈길을 걸어 찾아가 손을 꼭 잡고 인사드리고 싶은 마음"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국민들이 열어놓은 평화의 길을 아주 벅찬 마음으로 걸었다"며 "평화가 한분 한분의 삶에 도움이 되도록, 돌이킬 수 없는 평화로 만들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또 "우리 땅 곳곳을 비추는 해처럼 국민들은 함께 잘살기를 열망하신다"며 "미처 살피지 못한 일들을 돌아보며 한분 한분의 삶이 나아지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새해 첫날을 '2018년을 빛낸 의인 6명'과 함께 서울 남산 해돋이 산행으로 시작했다. 문 대통령이 함께한 의인 6명은 박재홍·유동운·박종훈·안상균·민세은·황현희씨 등이다.

 

박재홍씨는 지난해 5월 서울 봉천동 원룸 화재 현장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대학생을 구했고, 유동운씨은 지난해 11월 전북 고창군에서 논으로 추락한 승용차에서 불이 난 가운데 운전자를 구조했다.

 

또 박종훈씨는 지난해 8월 경북 봉화군 소천면 사무소 총기 사건 현장에서 범인을 제압해다. 제주 해경인 안상균씨는 지난해 8월 제주 우도에서 발생한 1,600t급 유조선 충돌 사고 때 선체에서 쏟아지는 기름을 막기 위해 수중 봉쇄 작업을 벌여 2차 피해를 막은 공로를 인정받아 '2018 해경 최고 영웅'에 선정됐다.

 

중학생 민세은양과 고등학생 황현희양은 지난해 10월 광주 남구의 한 초등학교 앞에 피를 흘리며 쓰러진 환자를 발견하고 소방서에 구조요청을 한 뒤 구급차가 도착할 때까지 현장에서 환자를 보호해 병원까지 동행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