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8 (화)

  • 맑음동두천 -3.9℃
  • 맑음강릉 1.0℃
  • 맑음서울 -2.9℃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3.2℃
  • 연무광주 2.4℃
  • 연무부산 3.5℃
  • 흐림고창 1.1℃
  • 흐림제주 7.3℃
  • 맑음강화 -2.6℃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2.3℃
  • 맑음강진군 3.9℃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신간 소개] 비즈니스라는 정글 속에서 폼나게 성공하는 법

유노북스 ‘사장의 품격’…최송목 著

 

유노북스는 정글과 같은 비즈니스 세계에서 사장의 품격을 한 단계 높여주고 바른 성공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사장의 품격’을 출간했다고 8일 밝혔다.

 

사장의 리더십과 품격은 사업의 흥망성쇠를 결정한다. 최근 일부 사장들의 이른바 ‘갑질’로 기업이 나락으로 떨어지는 일들을 심심치 않게 접하게 된다. 이처럼 기업은 이미지를 쌓는데 오랜 시간이 걸리지만, 무너지는 것은 한 순간이다.

 

이런 측면에서 사장의 품격은 사업의 운과 성공을 좌우하는 필수 가치라고 해도 과언은 아니다.

 

책은 회사의 방향과 속도를 잘 조절할 수 있게끔 도와주고, 지도자들이 현실에서 부딪히게 될 수많은 고민에 해답을 줄 수 있는 내용을 담았다.

 

‘사장의 품격’은 눈에 보이지 않지만 강력한 힘을 발휘하는 것이 ‘품격’이라고 말한다. 위기 가운데, 사장의 중심을 지켜주는 힘이 되고, 조직을 물 흐르듯 통하게 하는 통로가 된다는 것이다.

 

또한 품격은 쌓일수록 사람의 마음과 재주를 불러 모으고, 특히 직원과 고객과의 접촉점이 많은 중소기업 사장들은 품격에 의해 사업이 좌지우지될 수 있다고 책은 강조한다.

 

저자 최송목 씨는 “품격은 일상 속에서 드러나는 작은 습관에서 시작된다”며 “직원의 말을 경청하는 자세, 할 말과 안 할 말을 구분하는 지혜, 주변과 자신을 관리하는 청결함, 도덕적 신념을 지키는 굳건함, 직원들을 존중하는 인격적인 태도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