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1 (금)

  • 구름조금동두천 3.7℃
  • 맑음강릉 4.4℃
  • 구름많음서울 1.8℃
  • 구름많음대전 3.1℃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3.6℃
  • 구름많음광주 3.0℃
  • 맑음부산 4.7℃
  • 구름많음고창 2.8℃
  • 구름많음제주 6.2℃
  • 구름많음강화 1.8℃
  • 구름많음보은 2.0℃
  • 구름많음금산 1.3℃
  • 맑음강진군 4.5℃
  • 맑음경주시 3.7℃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설 연휴 맞아 도시락 배달 봉사활동 나서

직접 도시락 포장 한 뒤 서울 관악구 일대 돌아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설 연휴를 맞아 결식아동 등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도시락 배달에 나섰다.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나눔공동체(행복도시락 사회적협동조합 관악센터)를 찾아 최영남 나눔공동체 대표와 함께 직접 도시락 포장을 함께한 뒤 관악구 일대의 아파트와 단독주택 지역을 돌며 도시락을 배달했다고 전했다. 도시락을 받는 대상자를 배려해 문 대통령의 수행원을 최소한의 인원으로 제한했다고 했다.

 

이날 문 대통령이 배달한 도시락의 메뉴는 쌀밥, 연어까스, 햄감자조림, 멸치볶음, 무생채, 배추김치, 후식이었다. 여기에 청와대 조리장이 직접 조리한 특별메뉴(매콤 닭강정)도 추가했다.

 

문 대통령은 직접 도시락을 배달하며 최 대표에게 배달하며 가장 어려운 점이 무엇인지 물었고, 최 대표는 "서울 전체에서 행복도시락을 배달하는 곳이 7곳뿐이라 담당하는 지역이 너무 넓고 배달원을 구하기가 어렵다"고 김 대변인은 전했다.

 

문 대통령은 도시락 배달 봉사활동을 마친 뒤 청와대로 돌아와 "행복도시락 활동에 여러 가지 어려움이 있으니 직접 의견을 들어보고 개선책을 마련하라"고 윤종원 경제수석 등에게 지시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