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1 (일)

  • 구름많음동두천 18.7℃
  • 구름조금강릉 16.0℃
  • 연무서울 18.0℃
  • 연무대전 20.4℃
  • 흐림대구 23.5℃
  • 흐림울산 17.8℃
  • 흐림광주 20.5℃
  • 연무부산 18.7℃
  • 흐림고창 18.1℃
  • 흐림제주 19.0℃
  • 구름많음강화 12.9℃
  • 구름많음보은 19.8℃
  • 흐림금산 20.4℃
  • 흐림강진군 21.4℃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부동산


4월 넷째 주, ‘위례리슈빌퍼스트클래스’ 등 2,298가구 분양

 

부동산114에 따르면 4월 넷째 주에는 전국에서 2,298가구가 분양될 예정이다.

 

서울 송파구 장지동 ‘위례리슈빌퍼스트클래스, 경기 용인시 동촌동 ‘수지동천꿈에그린’, 경기 부천시 원미동 ‘이안더부천’ 등이 청약을 진행한다.

 

모델하우스는 9개 사업장이 개관을 준비 중이다.

 

서울 강남구 일원동 ‘디에이치포레센트’, 동작구 사당동 ‘이수푸르지오더프레티움’, 서초구 방배동 ‘방배그랑자이’ 등이 오픈을 예고하고 분양일정을 조율 중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경기도, 이동통신 3사와 손잡고 ‘성매매·불법사채와의 전쟁’ 선포
경기도가 이동통신 3사와 손잡고 길거리에서 쉽게 볼 수 있는 고금리 대부나 성매매 알선 불법 광고 전단지에 적힌 전화번호 사용을 원천 차단하기로 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이기윤 에스케이티(SKT) 고객가치혁신실장, 안상근 케이티(KT) 수도권강남고객 본부장, 조중연 엘지유플러스(LGU+) 고객가치그룹장은 19일 오후 경기도청에서 ‘성매매·사채 등 불법 광고전화번호 이용중지’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경기도의회 박근철 안전행정위원회 위원장, 이명동 안전행정위원회 위원, 이필근 안전행정위원회 위원이 함께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3개 통신사는 경기도가 이용중지를 요청하는 전화번호 에 대해 3개월 동안 이용정지를 하게 된다. 이 기간 동안 가입자가 불법광고전화에 사용된 전화가 아니라는 증명을 못할 경우 해당 전화번호는 해지처리가 되며, 같은 주민등록번호로 신규 가입도 할 수 없다. 이렇게 되면 한 사람이 전화번호를 계속 바꿔가며 불법광고전화 전단지를 뿌리는 행태를 뿌리 뽑을 수 있다는 설명이다. 도는 기존 불법 광고 전화 차단시스템이 불법 영업행위에 도민 접촉 차단효과가 있다면 이번 협약은 불법 영업을 위한 전화 개설 자체를 불가능하게 만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