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3 (금)

  • 맑음동두천 16.0℃
  • 구름조금강릉 17.4℃
  • 맑음서울 17.0℃
  • 맑음대전 14.6℃
  • 맑음대구 17.9℃
  • 맑음울산 19.9℃
  • 맑음광주 14.8℃
  • 맑음부산 22.0℃
  • 맑음고창 15.3℃
  • 맑음제주 20.5℃
  • 맑음강화 16.7℃
  • 맑음보은 14.3℃
  • 맑음금산 14.0℃
  • 맑음강진군 17.4℃
  • 맑음경주시 18.7℃
  • 맑음거제 19.7℃
기상청 제공

사회


[잡코리아] 직장인 절반 ‘자율좌석제’에 부정적

‘개인 짐 등 물품 보관이 어려울 것 같아서’, ‘산만할 것 같아서’
직장인 31% ‘자율좌석제, 창의성·생산성과 관련 없다’

 

최근 일부 대기업을 중심으로 칸막이를 없애고 원하는 자리를 자유롭게 선택해 근무하는 ‘자율좌석제’ 혹은 ‘공유좌석제’가 도입되는 등 사무환경 혁신이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 직장인의 절반가량은 이에 대해 부정적으로 인식하고 있었다.

 

3일 잡코리아는 직장인 404명을 대상으로 ‘자율좌석제’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48.8%가 ‘자율좌석제’에 대해 ‘부정적으로 생각한다’고 답했다고 밝혔다.

 

29.7%는 ‘긍정적’이라고 했고,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21.5%였다.

직장인들이 ‘자율좌석제’를 부정적으로 생각하는 이유(복수응답)는 ‘개인 짐 등 물품 보관이 어려울 것 같아서(78.7%)’였다.

 

이어 ▲매일 새롭게 자리를 잡는 일이 귀찮고 힘들 것 같아서(44.7%) ▲산만하고 일에 집중이 안 될 것 같아서(30.5%) ▲칸막이가 없는 등 개인 프라이버시 보장이 어려울 것 같아서(16.8%) 등이 뒤를 이었다.

 

반면, 이를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직장인들은 ▲기분전환을 할 수 있어서(51.7%) ▲싫어하는 사람을 피해 근무할 수 있어서(43.3%) 등을 이유로 꼽았다.

 

이외에도 ▲창가 자리 등 내가 원하는 자리에서 일할 수 있어서(30.0%) ▲업무공간 혁신으로 창의성과 생산이 높아질 것 같아서(26.7%) 등도 있었다.

 

‘자율좌석제’가 직원의 창의성·생산성 향상에 도움이 되는지에 대해서는 ‘잘 모르겠다’가 41.1%로 가장 많았고, ‘관련 없다’ 31.7%, ‘관련 있고, 도움이 된다’는 27.2%였다.

 

한편, 다니는 직장에서 자율좌석제를 운영 중이라는 응답은 전체의 8.4%로, 실제로 이를 도입한 기업은 많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향후 자율좌석제를 도입하는 기업이 늘어날지에 대해서는 67.3%가 ‘아니다’고 답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