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31 (금)

  • 맑음동두천 21.0℃
  • 맑음강릉 25.3℃
  • 맑음서울 21.2℃
  • 맑음대전 23.1℃
  • 맑음대구 24.8℃
  • 맑음울산 22.1℃
  • 구름조금광주 21.6℃
  • 맑음부산 19.7℃
  • 맑음고창 18.8℃
  • 구름많음제주 18.2℃
  • 맑음강화 18.8℃
  • 맑음보은 21.8℃
  • 맑음금산 21.3℃
  • 구름조금강진군 20.6℃
  • 맑음경주시 23.8℃
  • 맑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M포토] ‘푸른 밀밭 속 축제한마당’, 상주 청보리축제 이모저모

 

‘푸르고 보배로운 고을’ 경북 상주시 청리면 청상리 일대에서 31일 제3회 상주 청寶리축제가 개막했다. 축제는 오늘(31일)부터 6월1일 까지 양일간 열린다.

 

축제장에서는 특히 밀사리·밀떡구이 체험, 존애원 의료시술체험, 오디 따기 체험, 다랑논 가족 사진촬영대회 등 다양한 이벤트가 함께 진행됐다.

 

특히 주 무대와 체험장을 연결하는 트랙터 열차 일명 ‘청寶리 트랙키’는 관광객들에게 동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前 검찰총장' 고발한 임은정 검사 경찰 출석…"檢 제식구 감싸기 1~2년 된 문제 아냐"
김수남 전 검찰총장 등 전·현직 검찰 고위 간부 4명을 직무유기 혐의로 고발한 임은정 청주지검 충주지청 부장검사가 31일 경찰에 출석했다. 임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서울 중랑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출석하며 만난 기자들에게 "2016년 부산지검에서 그리고 대검찰청 안에서 있었던 일에서 제가 들었던 내용에 대해 사실대로 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임 부장검사는 지난달 19일 김 전 총장, 김주현 전 대검찰청 차장, 황철규 부산고검장, 조기룡 청주지검 차장 등 4명을 직무유기 혐의로 경찰에 고발한 바 있다. 임 부장검사는 김 전 총장 등이 지난 2016년 당시 부산지검 소속 A검사가 사건처리 과정에서 민원인이 낸 고소장을 위조한 사실을 적발하고도 별다른 징계 조치 없이 무마했다고 주장했다. 당시 A검사는 고소인이 낸 고소장을 분실하자 고소인이 이전에 제출한 다른 사건 고소장을 복사해 실무관에게 고소장 표지를 만들도록 한 뒤 상급자 도장을 임의로 찍어 위조하는 방법으로 분실 사실을 은폐했다. 문제는 A검사가 이렇게 위조된 고소장을 바탕으로 사건 각하 처분을 내리고 상부 결재까지 받았다는 점이다. 이후 뒤늦게 이 사실을 알게 된 고소인이 문제를 제기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