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18.6℃
  • 흐림강릉 15.7℃
  • 구름조금서울 20.0℃
  • 맑음대전 21.2℃
  • 구름조금대구 19.7℃
  • 구름많음울산 18.3℃
  • 흐림광주 18.0℃
  • 구름많음부산 20.1℃
  • 흐림고창 19.6℃
  • 흐림제주 20.2℃
  • 맑음강화 19.1℃
  • 구름조금보은 18.9℃
  • 구름많음금산 19.3℃
  • 흐림강진군 17.9℃
  • 구름많음경주시 18.6℃
  • 구름많음거제 19.9℃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이희호 여사 별세 소식에 "우리 시대 대표적 신앙인, 민주주의자"

북유럽 3개국 순방 중 페이스북에 애도글 올려…"순방 마치고 바로 뵐 것"

 

문재인 대통령이 전날 별세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인 이희호 여사에 대해 "정치인 김대중을 '행동하는 양심'으로 만들고 지켜주신 우리 시대의 대표적 신앙인, 민주주의자였다"고 했다.

 

북유럽 3개국을 순방 중인 문 대통령은 11일 새벽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우리는 오늘 여성을 위해 평생을 살아오신 한명의 위인을 보내드리고 있다. 여사님은 "남편이 대통령이 돼 독재를 하면 제가 앞장서서 타도하겠다" 하실 정도로 늘 시민 편이셨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여사님은 정치인 김대중 대통령의 배우자, 영부인이기 이전에 대한민국 1세대 여성운동가이다"라며 "대한여자청년단, 여성문제연구원 등을 창설해 활동하셨고, YWCA 총무로 여성운동에 헌신하셨다. 민주화운동에 함께 하셨을 뿐 아니라 김대중 정부의 여성부 설치에도 많은 역할을 하셨다"고 회고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평양 방문에 여사님의 건강이 여의치 않아 모시고 가지 못해 안타까웠다"며 "평화의 소식을 가장 먼저 알려드리고 싶었는데 벌써 여사님의 빈자리가 느껴진다"라고도 했다.

 

이어 "두 분 만나셔서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계시느냐"며 "순방을 마치고 바로 뵙겠다. 하늘나라에서 우리의 평화를 위해 두 분께서 늘 응원해주시리라 믿는다"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 외국인 노동자 합동결혼식 개최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의장 김용목)와 경기도가 10일(월) 오후 2시 경기노동복지회관 2층 웨딩하우스에서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원, 김장일 의원, 중부지방고용노동청 정형우 청장, 경기도 교통연수원 김길섭 원장 등이 참석하는 가운데 경기도내 내-외국인(베트남, 중국) 11쌍의 합동결혼식을 개최했다.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는 이번 결혼식은 경기지역내 외국인 노동자들의 안정적인 한국사회 정착을 지원하고, 결혼식이라는 잔치를 통해 다문화 가정의 문화차이 등의 문제를 공식적으로 공유해 구성원으로 적극 편입할 수 있도록 노력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외국인 노동자 합동결혼식’을 통해 경기도(이재명 도지사)의 외국인노동자들의 관심과 지원을 반영해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의 역할을 높이고 외국인 노동자와의 연대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열었다고 강조했다. 경기지역본부는 이번 결혼식 간 사진촬영, 웨딩드레스, make-up 비용 등을 일체의 자부담 없이 제공키로 하고, 결혼 대상자 11쌍 모두에게 신혼여행을 위한 제주도 여행상품권을 제공하는 등 풍성한 결혼식을 준비했다. 또한 후원 업체인 웨딩하우스는 웨딩플라워, 결혼용품 등을 무상으로 제공했다. 한국노총 경기지역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