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1 (월)

  • 흐림동두천 0.8℃
  • 맑음강릉 5.1℃
  • 흐림서울 1.9℃
  • 구름조금대전 4.9℃
  • 맑음대구 5.9℃
  • 맑음울산 7.4℃
  • 맑음광주 7.7℃
  • 맑음부산 6.2℃
  • 맑음고창 6.1℃
  • 구름많음제주 7.8℃
  • 구름많음강화 4.7℃
  • 구름많음보은 5.8℃
  • 맑음금산 4.5℃
  • 맑음강진군 7.1℃
  • 맑음경주시 6.4℃
  • 맑음거제 7.7℃
기상청 제공



공정위,외환파생상품 거래 담합한 외국계은행 4곳 제재
외환파생상품 거래에서 사전에 가격을 담합한 외국계 은행 4곳이 공정거래위원회의 제재를 받는다. 공정위는 20일 외환파생상품 거래에서 사전에 가격을 정한 도이치은행, JP모간체이스은행, 한국스탠다드차타드(SC)은행, 홍콩상하이은행(HSBC)에 시정명령과 총 6억9,300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한다고 밝혔다. 공정위에 따르면 이들 은행은 2010년 3월부터 2012년 2월까지 외환파생상품 거래에서 가격 경쟁을 막기 위해 7차례에 걸쳐 담합했다. 이들은 고객이 동일한 거래조건의 외환파생상품 물량을 나누어 다수의 은행과 거래하는 경우, 같거나 유사한 가격을 제시하기로 합의했다. 또 고객이 여러 거래후보 은행 중 하나의 거래은행을 선정한 경우에는 특정 은행이 고객과의 거래를 성사시킬 수 있도록 가격을 사전에 합의했다. 은행 영업직원들은 고객으로부터 가격제시를 요청받은 경우 평소 친분관계가 있던 타 은행의 영업직원에게 메신저 또는 유선 등으로 연락해 거래 정보를 공유했다. 동일 거래를 요청받은 사실이 확인될 경우에는 가격제시 방안을 협의하고 거래진행 과정에서 가격에 관한 정보를 메신저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공유하는 방식 등을 사용했다. 공정위는 이들 은행의 담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