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0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3℃
  • 구름많음강릉 18.8℃
  • 맑음서울 23.5℃
  • 구름많음대전 23.1℃
  • 구름조금대구 19.8℃
  • 구름많음울산 17.7℃
  • 구름많음광주 22.6℃
  • 구름조금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23.0℃
  • 맑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19.0℃
  • 구름많음보은 17.9℃
  • 구름많음금산 19.1℃
  • 구름많음강진군 19.3℃
  • 구름많음경주시 16.6℃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사회


취준생 72.1% “첫 직장으로 중소기업 괜찮다”

URL복사

 

올해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취업준비생 10명 중 약 7명은 ‘첫 직장으로 중소기업에 취업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올해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취준생 1,115명을 대상으로 <중소기업 취업 의향>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해 11일 공개한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중 72.1%가 ‘첫 직장으로 중소기업에 취업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최종학력별로는 △고졸 취준생들의 경우 79.9%가 ‘첫 직장으로 중소기업에 취업할 의향이 있다’고 밝혀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2.3제대졸 취준생(77.4%) △4년제대졸 취준생(67.2%) △대학원졸 취준생(56.7%) 순이었다.

 

잡코리아 변지성 팀장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채용경기 침체가 길어지면서 중소기업 취업으로 눈길을 돌리는 취준생들이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실제 입사지원기업 형태별로도 △대기업이나 △공기업을 목표로 취업활동을 하고 있는 취준생들 중에서도 각각 58.4%, 54.4%가 ‘중소기업에 취업할 의향이 있다’고 밝혀 눈높이를 낮춰 구직활동을 하는 취준생들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이번 잡코리아X알바몬 조사 결과, 신입직 취준생들이 중소기업 취업을 고려하는 가장 큰 이유는 △‘대기업에 비해 상대적으로 취업성공률이 높을 것 같아서’라는 응답이 28.2%로 가장 높았으며, 이어 △‘직무에 맞는 일을 할 수 있다면 기업규모는 상관없다(25.4%)’는 응답도 높아 직무 중심의 구직활동을 하는 취준생들이 많아진 것으로 보인다.

 

이 외에도 △다양한 실무경험을 쌓을 수 있어서(22.1%) △일과 삶의 균형을 이룰 수 있을 것 같아서(9.6%) △직장 내 경쟁이 덜 치열할 것 같아서(7.8%) △빠르게 진급할 수 있을 것 같아서(3.1%) 등을 이유로 중소기업에 취업할 의향이 있다는 답변이 높았다.

 

반면, 취준생들이 중소기업 취업을 긍정적으로 고려하는데 가장 큰 걸림돌은 ‘복리후생 및 근무환경이 좋지 못해서’가 ‘연봉수준’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중소기업에 취업할 의향이 없다고 답한 취준생을 대상으로 그 이유를 조사한 결과, △’상대적으로 복리후생 등 근무환경이 잘 갖춰져 있지 않을 것 같다’가 33.4%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연봉이 낮아서(22.5%) △일이 많을 것 같아서(11.3%) △기업 재무 안정성이 불안정해서(10.3%) △중소기업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알지 못해서(9.3%) △대기업 취업선호에 대한 사회적 인식 때문에(5.5%) 등의 응답이 있었다.

 

이들 취준생들이 생각하는 적정한 중소기업 초임 연봉 수준으로는 △2,400만원~2,600만원이 31.2%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2,100만원~2,300만원(19.1%) △2,700만원~2,900만원(17.0%) △3,000만원~3,200만원(12.5%) 등의 순이었다.

 

한편, 신입직 취준생들이 중소기업 취업 선택 시 연봉 이상으로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항목으로는(*복수응답) △복리후생이 응답률 43.0%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일과 삶의 균형(개인적인 시간_25.7%) △동료들 간의 좋은 관계(25.0%) △과중하지 않은 업무 강도(19.0%) △일에 대한 만족(17.6%) △CEO마인드(12.0%) △자기계발 지원(11.7%)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