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화)

  • 흐림동두천 24.5℃
  • 흐림강릉 19.3℃
  • 구름많음서울 26.6℃
  • 구름많음대전 27.0℃
  • 흐림대구 22.3℃
  • 소나기울산 20.3℃
  • 구름많음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2.2℃
  • 구름많음고창 27.2℃
  • 맑음제주 24.6℃
  • 구름많음강화 23.2℃
  • 맑음보은 24.7℃
  • 흐림금산 26.6℃
  • 구름많음강진군 25.3℃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제 23.3℃
기상청 제공

문화


‘2021 스타와 함께하는 랜선 희망농구' 12일 개최....푸짐한 이벤트까지

URL복사

 

심장병어린이돕기 ‘2021 스타와 함께하는 랜선 희망농구’ 자선경기가 내일(12일) 의정부체육관에서 오후 1시 30분에 개최된다.

 

코로나19로 심장병환우회 가족과 관계자만 입장할 예정인 이번 경기는 유튜브, 네이버TV, 카카오TV에서 한기범TV 검색 후 랜선으로 시청이 가능하다.

 

이번 경기 사랑팀 출전 선수로는 프로농구선수 윤호영, 정준원과 전 프로농구선수 김준성, 박래훈, 석종태, 이현승이 함께 뛰며, 연예인 선수는 박광재, 박재민, 서지석, 양치승이 참여한다. 감독은 한기범 사단법인 한기범희망나눔 회장이다.

 

또 희망팀 출전 선수로는 프로농구선수 박진철, 양승면, 한승희와 전 프로농구선수 김동우, 노승준, 오종균이 함께 뛰며, 연예인 선수로는 베이식, 마이티마우스(상추, 쇼리), 샘 오취리가 참여한다. 감독은 추일승 전 오리온스 감독이다.

 

축하공연은 박상민, 파스텔걸스, 꿈을 꾸는 소녀들, 팝플레이, 축하영상은 슈퍼주니어 신동, 예성, 엑소 카이 등 SMTOWN 소속 연예인들이 보내왔다.

 

행사가 진행되는 중간 중간 다양한 이벤트도 펼쳐진다. 양치승 관장과 근조직들은 '사랑의 모금함 이벤트'를 통해 심장병환우 돕기 모금을 펼친다.

 

행사관계자는 "SNS와 유튜브 한기범TV에 응원메세지 보내기 이벤트와 ARS 060-700-1101(한 통에 3천원)으로 후원 이벤트, 홈페이지를 통한 정기 후원회원 가입 이벤트, 생방송 중 진행되는 퀴즈이벤트, 집에서 함께하는 집관이벤트로 정수기, 건강검진권, 핸드폰, 공기청정기, 프로농구 구단싸인볼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하여 경기장에서 함께 하지 못하는 팬들과 랜선에서 호흡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본 행사에 관련하여 자세한 문의는 홈페이지(www.yeshan21.com) 또는 구글플레이스토어에서 ‘한기범희망나눔’을 검색, 어플을 다운로드 하게 되면 다양한 농구행사정보 및 정기후원에 가입할 수 있다.

 

한편, 이번 행사는 희망농구올스타조직위원회, 의정부시체육회 주최, 사단법인 한기범희망나눔 주관, 보건복지부, 대한체육회, 대한민국농구협회, KBL, WKBL, 의정부시, 의정부시자원봉사센터, 한국연예인야구협회, SMTOWN, ACT㈜의 후원한다.








배너




사회

더보기
이재명 “새 시대에 맞는 동물권 보호 법률·정책 마련해야”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2일 “동물생명 존중과 동물권 보호 차원에서 사회적 합의를 바탕으로 새로운 법률과 국가정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전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열린 '개식용·반려동물 매매관련 제도개선' 국회토론회에 참석해 “동물의 생명을 존중하지 않는 사람이 인간의 생명을 존중할 수는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지사는 “반려동물 가구가 늘고 생각이 바뀌면서 정책도 대대적으로 바꿀 때가 됐다”며 “이제는 합리적인 사회적 합의로 모두가 승복할 수 있는, 흔쾌히 동의할 수 있는 정책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고 했다. 먼저 개 식용과 관련해 “인식도 많이 바뀌었고 영양이 문제되는 시대도 지났기 때문에 개식용 금지 관련 법률을 사회적 공론에 부치고 논의할 때가 됐다”며 “반대가 격렬할 수 있지만, 계곡 정비처럼 적절한 보상이나 합리적 대안을 마련하면 상당 정도 완화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고 했다. 반려동물 매매에 관련해서는 “우리 사회에 유기동물들이 너무 많이 발생해 심각한 과제로 떠오르고 있고, 동물을 쉽게 사고 팔다보니 학대하고 유기하는 일들도 쉽게 벌어지고 있는 것”이라며 “이제는 사지 않고 팔지 않고 입양하는 반려동물 문화가 새롭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