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6 (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정보

전라남도, 18일 해수면 조석차 올들어 최고조 … 저지대 침수 주의

 

국립해양조사원은 전남지역 해수면 높이와 조차(밀물과 썰물 때의 수위 차)가 지난 8월 백중사리 기간 수준을 넘어 18일 오전 1026(여수)부터 오후 415(영광)까지 올해 최대 수준이 될 것으로 예측했다.

 

이에 전라남도는 지난 15일 해안을 접한 16개 시군의 사전 조치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대처계획을 지시했다.

 

조석 현상은 달과 태양이 바닷물을 당기는 인력에 의해 발생한다. 지구와 달, 태양이 서로 거리가 가깝고 3개의 천체가 일직선상에 위치할수록 인력이 크게 작용해 조석차가 최고조에 달한다.

 

목포지역의 경우 해수면 높이가 17일 오후 34499cm, 18일 오후 352508cm, 19일 오후 441504cm로 주의단계(475cm)를 넘어 경계단계(512cm)에 근접하게 된다.

 

이에 따라 전라남도는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해 해안 저지대 침수 발생 우려지역에 담당 공무원과 지역 자율방재단원 합동으로 현지 점검 및 예찰을 하고 침수 예상 시 안전지대로 주민들을 대피시킬 계획이다.

 

다도해해상국립공원내 관광객은 해안가 접근을 삼가고, 바닷가 낚시나 갯벌 조개잡이 등은 밀물 시 고립될 수 있으므로 활동을 자제해야 한다.

 

또한 해안가 저지대 아파트 지하 주차장은 침수가 우려되므로 고지대에 주차하고 해안도로 통행 시 월파(파도가 방파제를 넘는 현상)가 우려되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조태용 전라남도 자연재난과장은 해수면 상승에 따른 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마을 앰프, 재해예경보시스템, 재난문자서비스 등을 통해 홍보를 강화하겠다도민들도 재난방송을 청취하는 등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