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6.03 (토)

  • 맑음동두천 25.5℃
  • 맑음강릉 29.3℃
  • 구름조금서울 25.6℃
  • 맑음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27.9℃
  • 맑음울산 22.8℃
  • 맑음광주 25.9℃
  • 맑음부산 22.3℃
  • 맑음고창 24.5℃
  • 맑음제주 23.1℃
  • 구름조금강화 23.2℃
  • 맑음보은 25.1℃
  • 맑음금산 25.2℃
  • 맑음강진군 26.5℃
  • 맑음경주시 28.2℃
  • 맑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전체기사 보기




영상뉴스

더보기

배너

HOT클릭 TOP7


사회

더보기

경제

더보기
다원외교로 각자도생하는 각국들
현재 전쟁을 치르고 있는 젤렌스키 대통령의 적극적이고 활발한 외교가 빛난다. 전쟁 발발 초기부터 미국과 유럽의 우방국, 일본, 한국 등에 영상외교를 펼쳤다. 러시아 점령군에 대한 대대적인 반격을 앞두고 독일과 프랑스, 이태리, 영국을 차례로 방문해 군사적 지원을 이끌어냈다. 러시아와 가까운 사우디를 방문해 그들에게 인간적 양심과 정의에 호소하고 마침내 히로시마 G7 정상회의에 참여해서 선진국 정상들로부터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 받았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러시아 푸틴과 친숙한 모디 인도 총리와도 만나 협력을 구했다. 젤렌스키 대통령의 눈물겨운 외교 노력에 찬사를 보내고 싶다. 우크라이나 다음으로 요즘 가장 주목을 받는 나라가 한국이 아닌가 한다. 한국이 일본과 화해하고 미국과 함께 3각 안보체제를 굳히자 각국의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는 것 같다. 한국은 유럽과 일본, 미국과 달리 제국주의 식민지시대의 과거에서 자유롭다. 중국과 러시아가 아프리카와 중동, 중남미 등에 파고들 수 있었던 것은 상대적으로 과거 역사의 굴레가 덜한 편이기 때문이다. 선진국이 되는 첫째 조건은 외교를 잘해야 한다. 한국은 지금까지도 내부 역량만 튼튼하면 외교는 자연히 부수적으로 잘 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