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8 (일)

  • 맑음동두천 8.3℃
  • 구름조금강릉 2.9℃
  • 맑음서울 10.3℃
  • 구름조금대전 7.4℃
  • 구름많음대구 5.6℃
  • 구름많음울산 6.0℃
  • 흐림광주 9.5℃
  • 구름많음부산 6.1℃
  • 흐림고창 8.5℃
  • 흐림제주 11.0℃
  • 맑음강화 8.0℃
  • 구름많음보은 4.9℃
  • 구름많음금산 6.6℃
  • 흐림강진군 8.1℃
  • 흐림경주시 5.2℃
  • 흐림거제 7.1℃
기상청 제공

금융



사회

더보기

경제

더보기
[모르면 손해] 금융상품 이용할 때 이것만은 알아두자
#.1 최고 금리 연 7%(기본 2%, 조건부 우대금리 5%)를 제공한다는 적금 광고를 보고, 구체적인 조건이나 실제 받게 되는 이자를 자세히 따져보지 않고 매달 20만원씩 적립하는 OO은행 만기 6개월 정기적금을 가입한 입사 1년차 직장인 A씨. 가입 후 2달이 지나 생각해 보니 최고 금리를 받기 위한 우대금리 제공 조건을 충족시키기 위해 ①급여계좌를 OO은행으로 변경하고 ②이용하지 않던 신용카드를 발급받고 ③저축보험을 가입하는 것까지는 어렵지 않았지만, 빠듯한 월급에서 ④적금 20만원과 ⑤보험료 10만원을 매달 정기적으로 납입하는 게 부담스러웠다. 또 ⑥새로 발급받은 신용카드로 50만원 이상 사용하다 보니 기존에 사용하던 신용카드로부터 받았던 캐시백 혜택을 못 받게 되는 경우도 생겼고 ⑦만기에 받게 될 이자 총액이 세후 고작 2만원이라는 것을 확인한 뒤 이 적금을 괜히 가입했나 하는 후회도 들었다. 적금이나 저축보험을 중도해지 할까 고민도 했지만 적금은 중도해지금리(연 0.3% 수준)가 적용되어 그동안 쌓인 이자를 제대로 받지 못하게 되고, 저축보험은 돌려받는 해약금이 원금에 못 미친다고 해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이 됐다. A씨와 같은 시행착오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