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7 (금)

  • -동두천 27.3℃
  • -강릉 29.4℃
  • 맑음서울 29.0℃
  • 맑음대전 29.8℃
  • 구름많음대구 31.6℃
  • 박무울산 29.0℃
  • 맑음광주 28.8℃
  • 구름조금부산 28.9℃
  • -고창 25.5℃
  • 구름많음제주 28.6℃
  • -강화 24.9℃
  • -보은 26.3℃
  • -금산 27.3℃
  • -강진군 27.3℃
  • -경주시 28.1℃
  • -거제 29.4℃
기상청 제공

정보


대학 취업통계 바뀐다…‘취업률 부풀리기’ 제재


대학의 취업률 ‘뻥튀기’를 막기 위해 취업통계가 올해부터 바뀐다.


교육부와 한국교육개발원은 2018년도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취업통계조사 계획을 발표하고 각 대학과 함께 조사를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교육부 취업통계조사는 2004년부터 매년 실시했으며, 2010년부터 건강보험 등 공공 DB 등을 활용해 졸업생의 취업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취업통계가 학생 진로를 결정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전공별 취업현황, 급여 수준, 업체 규모 등 현재보다 세분화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에 올해 취업통계는 2017년 2월, 2016년 8월 졸업생을 대상으로 2017년 12월31일 기준 취업 여부를 조사하게 되며, 이후 매 분기(3·6·9·11월) 마다 취업 상태를 유지하는지 여부도 함께 조사한다.


취업통계조사 결과는 각 대학의 기초자료 제출, 취업여부조사(공공DB 연계, 학교자체 조사)를 거쳐 자료 검증 후 12월에 공표하며, 세부 결과는 교육부와 한국교육개발원 홈페이지에서 내년 1월 확인할 수 있다.


김영곤 교육부 직업교육정책관은 “향후 취업통계가 올바르게 활용될 수 있도록 ‘취업률 1위 대학’ 등 무분별한 광고 등을 자제해 달라”며 “실제 취업하지 않고도 취업한 것처럼 취업률을 부풀리는 악용사례는 현장조사를 실시하고 별도의 제제방안을 강구하면서 엄정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