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화)

  • 맑음동두천 15.8℃
  • 구름조금강릉 13.0℃
  • 구름조금서울 17.4℃
  • 맑음대전 16.8℃
  • 맑음대구 15.2℃
  • 구름많음울산 14.7℃
  • 맑음광주 17.4℃
  • 구름조금부산 15.5℃
  • 맑음고창 14.4℃
  • 구름많음제주 18.6℃
  • 맑음강화 15.1℃
  • 맑음보은 14.1℃
  • 맑음금산 15.2℃
  • 구름많음강진군 17.0℃
  • 구름많음경주시 13.5℃
  • 구름조금거제 16.8℃
기상청 제공

사회


식약처 "강아지 구충제로 암 치료? 사람에 안전성·유효성 전혀 입증 안돼"

"절대 복용하면 안돼…특히 말기 암 환자에 부작용 발생 우려"

 

최근 일부 SNS와 언론에서 강아지 구충제로 말기 암을 완치한다는 내용이 확산되자 보건당국이 "절대 복용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내놨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3일 "강아지 구충제가 암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주장의 유튜브 확산되고 있다"며 "현재까지 환자 대상의 연구결과는 나오지 않았다는 것이 전문가 의견"이라고 했다.

 

이어 "유튜브에서 밝히고 있는 논문 내용은 인체가 아닌 세포 대상의 실험 연구"라고 덧붙였다.

 

식약처는 "강아지(동물용) 구충제의 주성분인 '펜벤다졸'은 사람을 대상으로 효능·효과를 평가하는 임상시험을 하지 않은 물질"이라며 "사람에게는 안전성과 유효성이 전혀 입증되지 않았다"고 했다.

 

특히 식약처는 "말기 암 환자는 항암치료로 인해 체력이 저하된 상태이므로 복용으로 인한 부작용 발생이 우려된다"며 "항암제와 같은 의약품은 사람을 대상으로 한 엄격히 관리되는 임상시험을 통해 안전하고 효과가 있는지 증명하여야 식약처에서 허가하고 있다"고 했다.

 

식약처는 "항암제로 허가를 받지 않은 '펜벤다졸'을 암 환자는 절대로 복용하지 말고, 의약품을 복용하기 전에 반드시 의사와 약사 등과 상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