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3 (목)

  • 구름조금동두천 4.3℃
  • 구름많음강릉 6.8℃
  • 구름조금서울 6.3℃
  • 흐림대전 7.8℃
  • 구름많음대구 7.1℃
  • 구름많음울산 7.6℃
  • 흐림광주 8.5℃
  • 흐림부산 8.8℃
  • 흐림고창 5.7℃
  • 구름많음제주 10.7℃
  • 구름많음강화 5.7℃
  • 흐림보은 4.1℃
  • 흐림금산 3.9℃
  • 흐림강진군 7.8℃
  • 구름많음경주시 6.0℃
  • 흐림거제 8.5℃
기상청 제공

사회


'중국 원인불명 폐렴' 관련 환자 국내 발생…격리 치료중

36세 중국 국적 여성, 지난해 12월 우한시 방문 후 폐렴 증상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폐렴 환자가 집단 발생한 가운데 국내에서 우한시를 다녀온 30대 중국 국적의 여성이 폐렴 증상을 보여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돼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질병관리본부는 8일 "중국 우한시 방문한 적이 있는 중국 국적의 36세 여성이 폐렴 증상을 보여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해 격리 치료 및 검사를 실시 중"이라고 밝혔다. 이 여성은 해산물시장 방문이나 야생동물 접촉은 없었고 현재 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전해졌다.

 

질본에 따르면 이 여성은 지난해 12월 13일부터 17일까지 동료 직원 1명과 함께 중국 우한시를 업무차 방문했고, 1월 2일과 3일 기침과 발열 증상을 보여 병원을 찾았다. 이후 7일 한림대학교 동탄성심병원에서 진료 중 우한시 방문력과 폐렴 소견 확인돼 질본에 신고됐다.

 

현재 이 여성은 국가지정입원 치료병상(분당서울대병원)에서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이 시행한 호흡기바이러스 9종 검사결과는 음성이었으며, 질병관리본부가 추가로 폐렴 유발 원인병원체에 대한 검사를 진행 중이다.

 

아울러 여성과 같이 중국을 방문했던 사람에 대해선 해당 보건소가 발병 여부를 모니터링 할 예정이다.

 

한편 질본은 8일 위기평가회의를 열고 병원체 검사와 역학조사가 진행 중인 점과 사람 간 전파 및 의료인 감염의 증거가 아직 없다는 중국 보건당국의 발표를 근거로 '관심' 단계를 유지하면서 예방관리대책은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추후에는 중국 등 발생상황과 조사대상 유증상자의 검사 및 역학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위기단계 조정을 검토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설에는 고향집에 안전을 선물하세요 … 경기북부소방,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캠페인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본부장 조인재)는 설 연휴를 앞둔 23일 오후 연천군 전곡 전통시장, 전곡역, 시내버스터미널 일대에서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캠페인’ 활동을 펼쳤다. ‘설에는 고향집에 안전을 선물하고 안심을 담아오세요’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캠페인은 명절기간 도민의 안전의식을 일깨우고 소화기 등 주택용 소방시설의 중요성 대해 널리 알리는 데 목적을 뒀다. 이날 캠페인에는 조인재 북부소방재난본부장, 연천소방서장 등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 유관기관 70여명이 참여, 현수막과 어깨띠, 각종 홍보물을 활용해 홍보활동을 펼쳤다. 이 밖에도 같은 시간 경기북부 30개소의 전통시장, 역사, 터미널 등 다중운집장소에서도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11개 소방관서, 의용소방대, 유관기관 1,220여명이 투입돼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조인재 북부소방재난본부장은 “도민이 편안하고 안전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화재, 구조, 구급 모든 분야에서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조인재 본부장은 캠페인에 이어 연휴기간 특별경계근무에 임하고 있는는 연천소방서 소방공무원을 격려하는 시간도 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