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6 (일)

  • 맑음동두천 0.0℃
  • 구름조금강릉 4.0℃
  • 서울 0.0℃
  • 흐림대전 1.9℃
  • 대구 7.5℃
  • 울산 10.2℃
  • 광주 2.4℃
  • 부산 11.3℃
  • 흐림고창 1.6℃
  • 제주 6.2℃
  • 흐림강화 -1.1℃
  • 구름조금보은 1.0℃
  • 구름조금금산 1.0℃
  • 구름많음강진군 2.7℃
  • 흐림경주시 9.4℃
  • 흐림거제 11.3℃
기상청 제공

이슈


경기도, 아주대병원 현장조사 기간 연장 … 이재명 “진료방해 등 의혹 명확히 조사”

오는 10일까지 현장조사 연장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현재 진행 중인 아주대병원 현장조사 기간을 연장해 중증외상환자 진료방해 등의 의혹을 명확히 밝히라고 지시했다.

 

7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중증외상환자 진료방해, 진료거부, 진료기록부 조작 등 최근 아주대병원에 제기된 의혹에 대해 사실관계를 확인하고자 지난 5일부터 조사반을 구성해 현장조사 중이다.

 

당초 7일 완료 예정이었던 현장조사는 이 지사의 지시에 따라 오는 10일까지로 연장된다.

 

경기도는 이번 현장조사 연장을 통해 언론에 제기된 의혹에 대해 세밀하게 조사하고 추가 위법 사항이 있는지도 심도 있게 살펴볼 계획이다.

 

앞서 최근 언론 보도를 통해 ▲아주대병원의 조직적인 외상환자 진료방해로 인한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의 일시폐쇄(바이패스) 발생 및 당시 응급환자 진료 거부 ▲아주대병원 외상전용 수술실 임의사용 의혹 및 진료기록부 조작 등 아주대병원과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를 둘러싼 의혹이 제기된바 있다.

 

도는 의혹이 사실로 드러날 경우 행정처분 및 형사고발 등 필요한 법적 조치나 대책을 결정할 방침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정 총리, 임시생활시설 퇴소 우한 교민 격려 및 주민 간담회
정세균 국무총리가 15일(토) 오전, 우한 교민 임시생활시설인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충북 진천군 교학로 30)과 인근 진천 중앙시장(충북 진천군 진천읍 중앙동6길 23)을 방문했다. 국무조정실은 오늘 방문은 임시생활시설에서의 2주간의 생활을 마치고 무사히 귀가하는 우한 교민들(173명 전원 음성판정)들과 정부합동지원단․지자체 현장상황실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우한 교민들을 따뜻하게 맞아 준 진천 주민들께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먼저,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내 안내방송을 통해 우한 교민들께 감사와 격려의 인사를 전했다. 정 총리는 “교민들께서 2주간 답답하고 불편하셨겠지만,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정부의 방역 방침에 적극 협조해 주셔서 감사하다”면서 “생거진천이라는 말이 있듯이 ‘좋은 땅, 후덕한 인심’의 고장 진천에서의 생활이 의미 있는 시간이 되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서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으로부터 임시생활시설 운영현황을 보고받고, 정부합동지원단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정 총리는, 우한 교민들과 동고동락하면서 임신부와 어린이들도 세심하게 챙겨준 정부합동지원단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 충분한 휴식을 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