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22.0℃
  • 구름조금강릉 20.6℃
  • 구름조금서울 23.1℃
  • 흐림대전 23.0℃
  • 구름많음대구 24.5℃
  • 구름조금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2.8℃
  • 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2℃
  • 구름조금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1.8℃
  • 구름조금경주시 22.8℃
  • 구름조금거제 21.7℃
기상청 제공

정보


취준생 취약점 1위는...“학벌”

 

상반기 공채에 도전하는 취준생 10명 중 9명이 공채를 지원하기에 취약하다고 여기는 부분이 있다고 답했다. 취준생들이 가장 취약하다고 여기는 점 1위에는 출신학교, 전공 등 ‘학벌’이 꼽혔다. 

 

잡코리아는 알바몬과 함께 취준생 1,561명을 대상으로 ‘상반기 공채 도전현황’을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8일 밝혔다.

 

잡코리아는 설문조사에서 먼저 상반기 공채를 얼마나 도전하고 있는지를 물었다. 올 상반기 취업을 목표로 취업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힌 취준생 1,561명에게 상반기 공채에 도전할 것인지 물은 결과 993명, 63.6%의 응답자가 ‘올해 상반기 신입공채에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상반기 공채에 도전하겠다는 응답을 학력별로 살펴보면 4년제 대졸(예정)자에게서 67.4%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 2•3년제 대졸(예정)자에게서는 61.7%로 소폭 낮았고, 고졸(예정)자는 51.4%로 가장 낮은 비중을 보였다.

 

상반기 신입공채를 준비하는 취준생 91.3%는 자신에게 ‘공채를 지원하기에 취약하다고 여기는 부분이 있다’고 답했다. 이들이 느끼는 취약점 1위는 다름 아닌 학벌이었다. 

 

조사 결과, 취준생들이 꼽은 신입공채 취약항목(*복수응답) 1위에는 출신학교, 전공 등 ‘학벌’을 꼽는 응답이 응답률 46.3%로 가장 높았다. 토익, 오픽 등 ‘영어/외국어 능력’이 34.8%로 2위를 차지했다. 직무지식, 관련 자격증 등 ‘직무역량(27.7%)’이 3위를 차지한 가운데 NCS, 인적성 등 ‘필기시험 준비(26.6%)’와 학점, 이수과목 등 ‘학사생활 현황(26.2%)’이 나란히 취약항목 5위 안에 꼽혔다. 이밖에 인턴 등 ‘직무경험(24.9%)’, 공모전, 동아리 등 ‘대외활동 경험(20.7%)’, ‘해외경험(18.3%)’, ‘면접대비(12.4%)’, ‘사회경험(11.3%)’, ‘AI채용(10.9%)’ 등도 취준생들이 준비가 취약하다고 느끼는 항목들로 꼽혔다.

 

그렇다면 공채 도전자들은 이러한 취약점을 어떻게 극복하고 있을까. 42.3%의 취준생이 ‘취약점을 커버할 수 있는 다른 특장점을 더욱 강조’하는 방식으로 취약점에 대비하고 있었다(복수응답 결과, 이하 응답률). 

 

여기에 ‘취업포털에서 제공하는 각종 정보를 수집(33.9%)’하거나, 아예 ‘해당 항목을 평가하지 않는 기업으로 목표기업을 변경(23.7%)’하는 방식으로 대비한다는 응답도 있었다. 또 ‘유튜브 등 개인방송을 찾아보며 공부(18.5%)’하거나 ‘관련 참고서 및 교재를 구매(18.3%)’, ‘관련 학원, 강의를 수강(18.3%)’한다는 응답도 이어졌다. ‘취업스터디(17.7%)’의 도움을 얻거나 ‘기업 채용페이지, 기업 SNS채널을 수시 확인(17.5%)’하는 한편 ‘자소서 첨삭, 이미지 카운셀러 등 비용을 들여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다(15.0%)’는 응답도 있었다. 

 

한편 상반기 신입공채에 도전하는 취준생들은 공채 준비에 하루 평균 4시간24분을 할애하고 있었다. 잡코리아가 상반기 공채를 준비하고 있다는 취준생들에게 공채준비에 하루 얼마만큼이나 시간을 할애하고 있는지 주관식으로 질문한 결과 일 평균 264분, 즉 4시간24분을 할애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성별로는 남성이 4시간12분, 여성이 4시간35분으로 여성들이 할애하는 시간이 소폭 더 길었다.

 

상반기 공채 합격을 위해 가장 많이 준비하고 있는 항목(*복수응답)으로는 ‘자소서’가 꼽혔다. 잡코리아에 따라면 상반기 공채 준비생의 절반에 달하는 49.9%의 취준생이 ‘자기소개서 작성 연습’을 가장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면접 연습’이 45.4%의 응답률을 얻어 2위에 올랐으며, ‘입사지원 할 기업분석(40.5%)’, ‘전공 분야 전문지식 함양(30.7%)’, ‘전공 분야 자격증 취득(25.6%)’이 차례로 5위 안에 꼽혔다. 이밖에도 ‘직무지식 습득(24.8%)’, ‘직무 분야 자격증 취득(24.7%)’, ‘영어 공인점수 취득 등 영어능력 개발(19.4%)’, ‘인턴 등 직무 분야 경험(17.2%)’, ‘학점관리(15.4%)’, ‘대외활동 경험(7.9%)’, ‘포트폴리오 준비(7.7%)’ 등도 상반기 취업성공을 위해 준비하고 있는 항목들이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