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토)

  • 맑음동두천 23.0℃
  • 맑음강릉 22.2℃
  • 맑음서울 23.3℃
  • 흐림대전 24.4℃
  • 흐림대구 23.7℃
  • 흐림울산 19.5℃
  • 흐림광주 22.7℃
  • 흐림부산 19.4℃
  • 흐림고창 22.6℃
  • 제주 20.9℃
  • 구름조금강화 19.5℃
  • 구름많음보은 22.0℃
  • 흐림금산 21.8℃
  • 흐림강진군 20.8℃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제 19.8℃
기상청 제공

사회


직장인 10명 중 6명 “코로나 때문에 재택근무 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재택근무를 한 직장인이 10명중 6명 정도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직장인 885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재택근무 현황’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이번 조사에 참여한 직장인 10명중 6명에 이르는 62.3%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재택근무를 해봤다’고 답했다.

 

근무하는 기업별로는 대기업 직장인 중에는 73.2%가, 중견기업 직장인 중에는 68.6%, 중소기업 직장인 중에는 57.6%가 ‘재택근무를 해봤다’고 답해, 근무하는 기업규모가 클수록 재택근무 경험자 비율이 높았다.

 

재택근무를 경험한 직장인들의 재택근무 만족도는 매우 높았다. 조사결과 ‘매우 만족했다’는 직장인이 22.0%로 5명중 1명 정도로 조사됐고, ‘대체로 만족했다(45.7%)’는 응답자까지 총 67.7%가 ‘재택근무에 만족했다’고 답했다. 반면 보통(24.9%)이나 불만족(7.4%)  했다는 답변은 상대적으로 적었다.

 

또 재택근무 경험자 중 71.3%는 ‘코로나19 종식 후에도 계속 재택근무로 일할 수 있다면 그렇게 할 것’이라고 답해, 재택근무의 근무형태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드러냈다.

 

재택근무 경험자들이 뽑은 재택근무 최고의 장점은 ‘출퇴근에 소비되는 시간과 비용, 체력소모를 줄일 수 있다는 것’으로 복수선택 응답률 82.9%로 가장 높았다. 이어 ‘대중교통 등에서 타인과의 접촉이 줄어 전염병에 대한 불안감이 줄었다’는 점을 꼽은 직장인도 61.9%로 과반수이상으로 많았다.

 

이외에는 △혼자 있는 것 자체로 업무능률이 높아졌다(30.3%) △회의나 전화가 줄어 업무집중도가 높아졌다(22.5%) △일과 가정의 조화를 실감했다(16.2%) 순으로 장점을 꼽았다.

 

반면 재택근무 경험자들이 뽑은 재택근무 최악의 단점 1위는 ‘돌발상황에 대한 신속한 대처가 어려웠다’는 점으로 복수선택 응답률 55.0%로 가장 높았다. 이어 ‘부서원들의 논의가 필요한 일에 대한 회의 운영이 불편했다(41.6%)’는 답변이 다음으로 높았다.

 

이외에는 △메일/메신저 등 텍스트 기반 소통으로 인해 커뮤니케이션이 원활하지 않았다(36.1%) △회사에 출근해서 일할 때보다 업무에 대한 부담이 더 높아졌다(22.5%) △회사에 대한 소속감이 떨어졌다(16.5%) 순으로 단점이라는 답변이 있었다. 이외에 기타 답변으로 회사에서 동료들과 함께 일할 때보다 일하는 재미가 없었다는 답변도 있었다.

 

재택근무를 하며 ‘업무집중도’나 ‘업무성과에 대한 부담감’은 회사에 출근했을 때와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결과 업무집중도는 ‘출근했을 때와 비슷했다’는 답변이 37.9%로 가장 높았다. 그리고 ‘업무집중도가 더 높았다(31.9%)’는 답변이 ‘업무집중도가 더 낮았다(30.1%)’는 응답자보다 소폭 많았다.

 

‘업무성과에 대한 부담’도 ‘출근했을 때와 비슷했다’는 답변이 52.6%로 절반이상으로 가장 높았고, ‘업무 부담이 더 높았다(29.2%)’는 응답자가 ‘업무 부담이 더 낮았다(18.1%)’는 응답자보다 소폭 많았다.

 

한편 재택근무의 효율을 위해 필요한 것은 무엇인지 조사한 결과, ‘자택 내에 근무장소 등 근무환경을 조성하는 것’을 꼽은 직장인이 55.0%로 가장 많았다. 함께 생활하는 가족들과의 협의를 통해 근무장소와 시간 등 근무환경을 조성해 놓는 것이 가장 필요하다는 것이다.

 

이외에는 △상사나 동료와의 상시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메신저(49.0%) △관리자의 원활한 업무 피드백(40.5%) 순으로 필요하다는 답변이 높았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충남 부여 정각사 승제스님 "코로나19 지혜롭게 극복하자"
불기 2564(2020)년 '부처님오신날' 기념행사가 전국 1만5천 여 개 사찰에서 일제히 봉행됐다. 지난 4월 30일이던 ‘부처님오신날’ 법요식은 한 달 간 미뤄졌고 매년 열리던 연등회도 열리지 못했다. 충청남도 부여군 석성면 정각리(正覺里)에 있는 조선시대 사찰 정각사(주지 승제스님)는 ‘부처님오신날’ 법요식을 열고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위기상황을 지혜롭게 극복하기 위한 기도 정진을 했다. 법요식에 앞서 정각사는 코로나19 감염우려가 여전한 만큼 사찰을 찾은 신도들의 마스크 착용과 발열체크, 손 소독을 철저히 했고, 신도들은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며 봉축 불공, 봉축법요식을 참관했다. 정각사 승제스님은 “지금 우리는 예측하지 못했던 신종 바이러스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상황을 보내고 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도 여전히 진행 중”이라며 “그러나 우리는 그 어떤 어려움도 지혜롭게 극복해 왔고 지금의 위기도 힘을 모으면 충분히 이겨낼 수 있다”고 말했다. 부여 정각사는 백제시대에 창건된 사찰로 대웅전의 석가모니불상은 근대에 조성되었고 관세음보살상과 대세지보살상은 조선시대 조성된 것으로 충청남도 문화재자료 제415호 지정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