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19.5℃
  • 흐림서울 24.1℃
  • 대전 21.4℃
  • 흐림대구 20.6℃
  • 흐림울산 20.5℃
  • 흐림광주 19.9℃
  • 부산 19.5℃
  • 흐림고창 19.7℃
  • 흐림제주 23.2℃
  • 흐림강화 22.7℃
  • 맑음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19.8℃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21.0℃
  • 흐림거제 19.8℃
기상청 제공

사회


이재명, 대북전단 살포 위협에 "방종과 분탕질, 자유 훼손 책임 묻고 질서 알려줘야"

한 보수단체 회원, 이 지사 공관에서 대북 전단 날리고 저지하면 가스통 '폭파' 협박
이 지사 "자유민주주의 질서 유지 위해 결코 용납해선 안 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한 보수단체 회원이 이 지사의 공관에서 대북 전단 살포하고 이를 막을 경우 가스통을 폭파하겠다는 협박과 관련해 "방종과 분탕질로 자유를 훼손하는 이들에겐 엄중하게 책임 묻고 질서를 알려줘야 한다"라고 했다.

 

이 지사는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관련 언론 기사를 링크하며 "불법행위를 자행하며 준법을 요구하는 공권력에 대해 폭파살해 위협을 가하는 것은 자유민주주의 질서 유지를 위해 결코 용납해선 안 된다"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자유로운 사회는 저절로 오는 것이 아니라 타인의 권리와 질서를 존중하는 책임과 희생으로 만들어지고 지켜진다"라며 "자유가 부족한 공간에서 살다 보니 자유의 가치와 책임을 제대로 모를 수 있다는 점을 감안하더라도, 제멋대로 하는 방종을 자유로 착각하는 이들에게 책임이 무엇인지 이번 기회에 단단히 가르쳐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전단살포 이전에 이미 이들의 행위는 협박 범죄 행위"라며 "힘들여 만든 자유의 공간에 수용해줬으면 자유를 귀히 여기고 존중하지는 못할망정, 푼돈을 벌려고 북한인권운동을 빙자해 저질 대북 전단으로 국가 위신을 떨어뜨리고 군사 긴장을 유발해 국가안보를 위협하며, 온갖 분탕질로 자유를 해치는 이들에게 ‬법의 엄중함과 권위를 보여줘야 한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경찰은 전단살포와 폭파위협 실행 저지를 넘어 지금 즉시 협박 범죄에 대한 수사에 착수하여 그 자체만으로도 엄벌해야 헌다"라고 했다.

 

앞서 한 보수단체 회원은 자신의 SNS에 이 지사 집 근처에서 대북 전단을 날리고 이를 막으면 수소가스통으로 폭파하겠다고 위협하는 글을 올렸다.

 

이에 경기도와 경찰은 경기도청과 도지사 공관, 이 지사의 성남 분당 거주 아파트 경호에 경찰력과 청사 방호 요원 등을 배치해 경비를 강화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