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30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3℃
  • 구름많음강릉 16.0℃
  • 구름많음서울 18.4℃
  • 구름많음대전 16.2℃
  • 구름많음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6.2℃
  • 구름많음광주 17.7℃
  • 구름많음부산 18.2℃
  • 구름조금고창 13.9℃
  • 구름많음제주 20.8℃
  • 구름조금강화 17.2℃
  • 구름많음보은 12.2℃
  • 구름조금금산 12.6℃
  • 구름많음강진군 17.3℃
  • 구름조금경주시 13.3℃
  • 구름조금거제 16.3℃
기상청 제공

사회


제주 제외 전국 16개 시·도 산사태 위기경보 '심각' 단계 확대 발령

8일 12시 기준 '서울, 인천, 경기, 강원' 등 4곳 추가

URL복사

 

전국적으로 집중 호우가 내리는 가운데 산림청이 8일 12시를 기준으로 제주를 제외한 전국에 산사태 위기 경보를 '심각'으로 발령했다.

 

산림청은 기상청의 강우 예보와 초단기 강수예측 등에 근거해 현재 남부지방에 집중적으로 내리고 있는 호우가 중부지방까지 확대돼 전국적으로 대규모 산사태 발생 위험성이 매우 높고 인명 및 재산 피해가 우려돼 이같이 결정했다.

 

산사태 위기경보는 '관심', '주의', '경계', '심각' 등 총 4단계로 이뤄져 있는데, 심각 단계 발령은 산사태 위험이 가장 크다는 의미다.

 

이로써  기존 '심각' 단계 발령지역 12곳에 '경계'에서 '심각'으로 상향 발령한 서울, 인천, 경기, 강원 등 4곳이 추가로 '심각' 발령지역에 포함됐다. 제주는 '주의' 단계를 유지했다.

 

한편 8일 10시 기준 지역별로 지자체에서 발령하는 산사태 예보(경보, 주의보)는 전국 50개 시군구에 발령된 상태다.

 

산사태 경보는 세종, 광주(광산), 충북(음성), 충남(아산), 전북(남원, 장수), 전남(곡성, 광양, 구례, 순천, 화순), 경남(거창, 산청, 의령, 진주, 하동, 함양, 창원), 경기(안성) 등 19곳이다.

 

산사태 주의보는 서울(노원, 도봉) 대구(달성), 광주(동구, 북구), 경기(가평, 고양, 광주, 양평, 연천, 평택), 충북(영동, 청주), 충남(보령, 부여, 예산, 천안, 홍성), 전북(무주, 임실, 진안), 전남(담양), 경북(포항, 구미, 김천), 경남(거제, 사천, 창녕, 함안, 합천, 밀양) 등 31곳이다.

 

박종호 산림청장은 "산사태는 생명까지 앗아갈 수 있는 자연재난으로서, 특히 지금처럼 발생 위험이 높을 때는 그 어느 때보다 많은 경각심이 필요하다"라며 "산사태취약지역 등 피해 우려가 있는 지역에 계신 국민들께서는 긴급재난문자, 안내방송 등에 따라 선제적으로 신속하게 안전한 곳으로 대피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관광공사, 청렴마인드 향상 위해 전직원 직무청렴계약제 시행
경기관광공사(사장 유동규)가 청렴마인드 향상을 위해 전 직원 대상의 직무청렴계약제를 시행한다. 공사는 중앙 공기업의 ‘공기업 경영 및 혁신에 관한 지침’을 활용한 ‘임직원 직무청렴계약 시행 지침’을 마련해 전 직원 대상 ‘직무청렴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28일에는 솔선수범하는 모습으로 조직 청렴문화 조성에 보탬이 되고자 사장 및 부서장급 간부의 직무청렴계약 서명식도 개최됐다. 경기관광공사의 직무청렴계약에는 크게 6가지의 직무 관련 금지사항이 담겨 있다. 주요 금지사항을 살펴보면, 직무관련자로부터 뇌물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는 행위, 직위, 비밀 등을 이용하여 이권개입, 알선, 청탁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는 행위, 이권개입, 알선, 청탁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고서 직무관련자로부터 뇌물 등을 요구하는 행위, 직위를 남용하여 직무관련자의 권리행사를 방해하는 행위, 직무상 비밀을 누설하는 행위, 직위를 이용하여 성희롱하는 행위, 규정된 부패방지, 직무청렴, 품위유지 및 해당기관의 사업수행 등과 관련하여 금지되는 행위 등이다. 공사는 이를 위반하여 내부징계처분 외에 벌금형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해당 직원에게 지급했거나 지급 예정인 당해 연도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