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6 (토)

  • 맑음동두천 -8.0℃
  • 맑음강릉 -1.7℃
  • 맑음서울 -6.4℃
  • 구름많음대전 -4.1℃
  • 구름많음대구 -1.5℃
  • 구름많음울산 0.2℃
  • 구름많음광주 -2.1℃
  • 구름많음부산 2.3℃
  • 흐림고창 -2.3℃
  • 흐림제주 3.3℃
  • 맑음강화 -7.4℃
  • 흐림보은 -4.9℃
  • 구름많음금산 -4.7℃
  • 흐림강진군 -0.9℃
  • 구름많음경주시 -0.7℃
  • 구름많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사회


정부 "3단계 없이 확산세 꺾을 수 있도록 국민께 인내 부탁"

박능후 "확진자 수 늘었다고 3단계로 가야 한다는 기계적인 주장 설득력 없다"
"사회적 거리두기 상향하더라도 락다운은 생각하고 있지 않다"

URL복사

 

연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일일 확진자가 천명을 넘기는 가운데 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상향 없이 현재 수준에서 확산세를 꺾을 수 있도록 국민에 인내와 동참을 당부했다.

 

박능후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보건복지부 장관)은 20일 정례 브리핑에서 "거리두기 3단계로의 상향 없이 현재 수준에서 확산세를 꺾을 수 있도록 조금만 더 인내하고 동참하여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라고 했다.

 

박 1차장은 "많은 분이 3단계의 의미를 정확하게 인지하지 못하고 있다"라며 "정부가 설정했던 3단계에는 서비스업뿐만 아니라 생산을 하는 제조업 분야도 일정 부분 멈추는 것이 포함돼 있다"라며 "그것은 대단히 우리 경제에 파급효과가 크고 피할 수만 있다면 반드시 피해야 되는 그런 상태를 상정하고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 1차장은 "단순하게 식당의 취식을 금지하면서 테이크 아웃만 하는 그 정도 수준으로 생각하면서 3단계를 주장하는 분들이 의외로 많다"라며 "실제 3단계라는 것은 매우 엄중한 단계이고, 그 상황 자체는 우리의 전 경제 과정이 상당 부분 마비되거나 정지되는 그런 상태를 상정하고 있는 것"이라고 했다.

 

박 1차장은 "따라서 그 단계로 이행하기 위해서는 정말 국민들께서 3단계가 어떤 상황을 상정하고 있는지를 면밀히 보시고 그것을 인지하고 동의하는 과정이 반드시 필요하다"라며 "그저 현재 확진자 수가 많이 늘어났으니까 지금보다 좀 더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필요하고, 현재 단계는 2.5단계니까 그냥 3단계로 가야 한다는 그런 기계적인 주장은 별로 설득력이 없다"라고 했다.

 

박 1차장은 "정말 3단계가 우리가 갈 수 있는 준비가 돼 있는지, 또 3단계의 실상이 어떤 것인지 국민들이 충분히 알고 있고 거기에 대해서 대비하고 있는지, 이런 것들이 더 많이 논의돼야 한다고 생각한다"라며 "현재 정부로서는 지역 간 이동제한과 같은 락다운은 생각하고 있지 않다"라고 했다.

 

특히 박 1차장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보다 강화하더라도 생필품을 사고하는 것, 일상생활 자체는 유지될 수 있는 것을 반드시 고려할 것"이라고 했다.

 

박 1차장은 "이제 곧 성탄절과 연말이 다가온다. 올 한 해 유독 힘들었던 것만큼 그간 보고 싶었던 가족과 친구, 이웃들과 만나고 싶은 그 마음을 모르지 않지만, 그 어떤 작은 모임과 만남도 지금은 큰 위협이 될 수 있다"라며 "이번 위기가 마지막이 될 수 있도록, 또 서로를 지킬 수 있도록 다음을 기약하여 주시기 바란다"라고 호소했다.

한편 20일 자정을 기준으로 국내 발생 코로나19 확진자는 1,072명, 수도권에서는 776명의 환자가 발생했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 오산시, 2021년 청년맞춤형 도시로 거듭난다
경기도 오산시가 2021년 새해 '젊은 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청년정책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겠다고 8일 밝혔다. 지난해에도 오산시는 청년의 참여, 일자리, 공간, 교육, 복지, 주거 등 청년 삶 전반에 대한 40여 개 사업을 중심으로 청년정책 기반 조성에 나선 바 있다. 오산시는 우선 일자리를 구하는 청년이 적재적소에 자리를 잡을 수 있는 청년 정책정보 제공 시스템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오산시는 중앙-광역-지방에서 시행되는 청년정책을 오산시 청년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 구축과 더불어 뉴스레터 방식으로 구독수신자에게 공공일자리를 포함한 취업연계, 교육, 복지, 주거, 커뮤니티 등의 정책정보 전달 연계망 구축으로 정보 접근의 격차를 해소할 예정이다. 또 오산시 관내 8개 고등학교와 협의하여 졸업단계의 청소년에게 뉴스레터 구독 수신동의를 받아 사회진입 단계 청년들에게 향후 5년간 청년정책 정보를 제공하여 적기에 청년정책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뉴스레터 로그 통계를 활용해 이행 추적이 가능하도록 협의 중이다. 아울러 오산시 청년협의체를 모집해 오산시 전반에 관한 기획, 취재, 홍보, 마케팅, 정책개발 등의 분과 활동을 통해 청년과의 쌍방향 소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