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4 (수)

  • 맑음동두천 3.7℃
  • 구름조금강릉 8.8℃
  • 맑음서울 6.1℃
  • 맑음대전 5.2℃
  • 맑음대구 6.8℃
  • 맑음울산 7.3℃
  • 맑음광주 8.7℃
  • 맑음부산 9.9℃
  • 맑음고창 8.2℃
  • 맑음제주 11.1℃
  • 맑음강화 9.6℃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2.0℃
  • 흐림강진군 4.7℃
  • 맑음경주시 2.5℃
  • 맑음거제 10.2℃
기상청 제공

사회


코로나 신규 확진자 1842명...하루만에 또 최고치 경신

청해부대 확진자 270명 포함

URL복사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800명을 넘어서면서 하루만에 또 역대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22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기준 국내 확진자는 전날보다 1842명 늘어난 18만4103명이다.

 

이는 국내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지난해 1월 이후 가장 많은 수치로, 직전 최다 기록이었던 어제 21일(1784명)보다 58명 많다.

 

확진자의 감염 경로는 국내 발생 1533명, 해외유입 309명이다. 다만 해외유입 환자에는 청해부대 확진자 270명이 포함됐다.

 

지역별로는 서울 494명, 경기 363명, 인천 130명으로 수도권이 64.3%(987명)이다.

 

비수도권은 부산 102명, 대구 38명, 광주 11명, 대전 81명, 울산 25명, 세종 10명, 강원 47명, 충북 28명, 충남 39명, 전북 4명, 전남 18명, 경북 29명, 경남 90명, 제주 24명 등 546명(35.6%)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