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1.5℃
  • 흐림강릉 7.4℃
  • 맑음서울 3.5℃
  • 대전 5.2℃
  • 구름많음대구 1.4℃
  • 맑음울산 3.6℃
  • 흐림광주 5.6℃
  • 맑음부산 5.2℃
  • 흐림고창 6.8℃
  • 구름많음제주 10.4℃
  • 맑음강화 7.2℃
  • 흐림보은 1.2℃
  • 흐림금산 4.0℃
  • 맑음강진군 2.4℃
  • 맑음경주시 -1.6℃
  • 구름조금거제 6.6℃
기상청 제공

문화


그림으로 국회를 수놓다...'2021 류재춘 한국화전' 개최

CJ올리브네트웍스 차인혁 대표 “미술-기술 결합으로 한국화의 세계화 기여할 것”

URL복사

 

국내 대표 수묵 산수화 작가인 류재춘 작가의 ‘2021 류재춘 한국화전’이 25일 국회에서 열렸다.

 

류 작가는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2021 류재춘 한국화전’에서 기자와 만나 “한국화가 현재 국내에서 침체기를 겪고 있는 이 시점에, 상징적인 장소인 국회에서 한국화의 위상을 보여주고 싶어 전시회를 열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 주제는 ‘자연의 초상’으로 ‘묵산’, ‘폭포’ 등 작가의 대표작 20여 점이 전시된다. 류 작가는 전통 한국화 구도와 채색기법을 통해 현대적인 시각으로 전통 산수화의 새로운 영역을 개척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CJ올리브네트웍스가 류 화가의 유명 작품에 인공지능(AI) 아트워크 플랫폼 에어트(AiRT) 기술을 최초로 적용해 NFT(대체 불가능한 토큰) 발행을 추진하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눈길을 끌기도 했다. 에어트는 예술작품에 AI 기술을 접목시켜 새로운 창작물을 만들어 내는 AI 디지털 판화 제작 솔루션이다.

 

 

행사장에서 만난 CJ올리브네트웍스 차인혁 대표는 “한국화의 경우 1970년대 대가 분들이 은퇴하거나 돌아가신 이후로는 명맥이 거의 끊어져 있었다”며 “한국 여류화가 중에 거의 유일하게 남아계신 대가분이 류재춘 화가”라고 설명했다.

 

이어 “안타까운 마음에 한국화의 세계화, 새로운 자산화에 기여해야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류 작가님에게 작가의 화풍은 유지하되 AI기술로 작품을 NFT로 변형하는 작업을 제안 드렸는데 흔쾌히 허락해주셨다”며 “류 작가님이 한국화 쪽으로 길을 열어주시면 향후 신진 작가들의 다양한 작품 등도 NFT로 발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지난 23일부터 열린 전시회는 국회 의원회관 2층에서 내달 1일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