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0 (화)

  • 구름많음동두천 4.7℃
  • 흐림강릉 5.8℃
  • 구름많음서울 4.8℃
  • 대전 5.3℃
  • 맑음대구 13.1℃
  • 맑음울산 15.2℃
  • 구름많음광주 6.5℃
  • 구름많음부산 14.7℃
  • 구름많음고창 4.2℃
  • 흐림제주 10.9℃
  • 구름많음강화 3.2℃
  • 구름많음보은 7.4℃
  • 구름조금금산 5.8℃
  • 구름많음강진군 6.7℃
  • 맑음경주시 13.4℃
  • 구름많음거제 13.4℃
기상청 제공

공연


인형극 <해를 낚은 할아버지> 24일~25일 공연한다

- 환상적 무대연출 · 독특한 상상력으로 눈길 사로잡는 무대

 

인형극 <해를 낚은 할아버지>가 오는  24일 ~ 25일(이틀간) 경기아트센터 소극장에서 무대에 올려진다. 김정미 작가의 그림 동화를 재창작한 작품으로, 따뜻한 이야기와 독창적인 무대 연출이 돋보이는 인형극이다.

 

이 작품은 낚시를 잘하는 할아버지가 실수로 해를 낚아버리면서 벌어지는 위기, 그리고 할아버지와 동물들이 이를 슬기롭게 풀어나가는 내용으로, ‘해와 달이 사라진 세상’이라는 독특한 상상을 바탕으로, 어린이 관객에게 ‘함께하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하는 교육적인 작품이다.

 

또한, 환상적인 영상미술과 연출, 그리고 인형극으로 표현한 동물 주인공들의 모습은 어린이들의 상상력과 동심을 자극할 예정이다.

 

무대에 오르는 극단 로.기.나래는 국내 대표 인형극단 중 하나로, 지난 1997년부터 무대 인형극을 창작하고 공연하는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다양한 창작 인형극을 국내 무대 뿐만 아니라 프랑스, 이탈리아, 일본 등 세계 각국의 무대에서 공연해온 바 있다. 극단은 이번 무대에서 독특하고 다양한 표현기법으로 제작된 인형을 활용하여 배우들의 섬세한 연기를 관객들에게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경기아트센터 공연 관계자는 “<해를 낚은 할아버지>는 그림동화를 원작으로 하는 작품인 만큼, 따뜻한 상상력이 돋보이는 인형극” 이라며, “다가오는 크리스마스, 어린이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물하는 무대가 될 것” 이라고 전했다. 공연은 만 36개월 이상부터 관람 가능하며, 경기아트센터 홈페이지 및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 가능하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2024년부터 달라지는 '농업법인' 제도...농지법 위반 시 임원 불가
농지법을 위반하면 농지법인 임원이 될 수 없고 등기 후 5년이 지난 농업법인이 계속 영업한다는 신고를 하지 않게 되면 강제 해산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농업법인 규제 완화 및 관리 효율화 내용을 담은 '농어업경영체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농어업경영체법)' 일부개정법률안을 공포·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2024년부터 달라지는 농업법인 개정안은 영농조합법인 임원을 준조합원(비농업인) 중에서도 선출할 수 있도록 하고, 대표조합원 및 이사 총수의 3분의 2이상은 조합원(농업인) 중에서 선출하도록 했다. 또한, 영농조합법인 임원의 임기를 3년의 범위에서 정관으로 정하도록 법률에 명문화하고, 법 시행일 현재 임원의 임기를 3년 이상으로 정하고 있는 영농조합법인은 법 시행 이후 3년 이내에 임원의 임기를 3년 이내로 변경하도록 했다. 이와 함께 '농어업경영체법' 제19조의5(부동산업의 금지) 또는 '농지법'을 위반해 형사처벌을 받은 사람과 사업범위 위반을 사유로 해산명령 처분을 받아 해산된 농업법인의 임원이었던 사람은 일정기간 농업법인의 임원이 될 수 없도록 했다. 특히 휴면 영농조합법인을 법원이 일괄적으로 정비하도록 해산간주제 제도를 도입해 최근 5년간 변경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