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3 (토)

  • -동두천 20.9℃
  • -강릉 25.3℃
  • 구름많음서울 22.9℃
  • 흐림대전 24.4℃
  • 흐림대구 24.6℃
  • 흐림울산 21.3℃
  • 흐림광주 24.5℃
  • 흐림부산 22.6℃
  • -고창 20.8℃
  • 흐림제주 21.2℃
  • -강화 18.2℃
  • -보은 20.0℃
  • -금산 23.6℃
  • -강진군 21.1℃
  • -경주시 20.9℃
  • -거제 21.6℃
기상청 제공

문화

전체기사 보기

4회 남은 ‘무법변호사'...상황역전의 통쾌한 재미 기대해도 좋을 듯

무법변호사’가 남은 4회 주목해야 할 관전포인트를 공개했다. tvN‘무법변호사’(김진민 연출/윤현호 극본/tvN, 스튜디오드래곤 기획/로고스필름 제작) 12회에서는 봉상필(이준기 분)이 자신에게 의문의 수첩을 전달한 이가 차문숙(이혜영 분)이였다는 사실을 깨닫는 충격 반전으로 집중도를 끌어올렸다. 특히 안오주(최민수 분)의 최대웅(안내상 분) 살인 교사가 밝혀지고 하재이(서예지 분) 모친 노현주(백주희 분)가 자신의 존재 노출을 이용해 계획을 꾸미는 등 실낱 같은 희망이 더해진 상황. 봉상필 또한 차문숙 빅픽처 공개 후 더 단단해져 그의 역공이 더욱 거세질 것을 예고, ‘무법변호사’의 남은 4회가 보여줄 새로운 국면과 스토리에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1. 봉상필vs차문숙,전면전!최후의 승자는? 더 단단해지고 날카로워진 봉상필! 통쾌한 사이다 터진다! 봉상필이 극 초반 절대 악을 무너뜨리겠다는 일념으로 직진했다면 남은 4회에서는 그의 복수 행보가 더 체계적이고 날카로워질 예정이다. 앞서 차문숙의 빅픽처가 공개되며 이 상황을 봉상필이 어떻게 헤쳐나갈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또 봉상필이 차문숙-안오주가 단순히 자신의 모친을 살해한 진범이라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