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28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사회

알바생 두 명 중 한명은 항상 피곤한 상태

학업과 아르바이트 병행, 정신적 스트레스가 주요원인

우리나라 알바생 중 절반은 늘 피곤에 시달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피곤함의 주요 원인은 ‘학업과 아르바이트의 병행’ 및 ‘정신적 스트레스’였다.



아르바이트 전문 포털 알바천국이 지난 14일부터 23일까지 전국 알바생 1,032명을 대상으로 ‘알바생과 카페인’ 설문조사를 실시해 결과를 발표했다.

평소 피로도를 묻는 질문에 알바생 10명 중 절반인 49.7%가 “늘 피곤한 상태”라고 답했으며, “때때로 피곤하다”고 답한 응답자 역시 46.8%를 차지했다. 이에 반해 “전혀 피곤하지 않다”고 답한 이는 전체의 2.9%에 불과했다.

알바생들은 피로의 가장 큰 원인으로 “학업과 아르바이트의 병행(32.9%)”이라 말했으며, “정신적 스트레스”도 30.3%나 됐다. 이어 ▲육체적 노동으로 인해서(15.2%) ▲취업준비(7.6%) ▲심야 알바로 인한 불규칙한 수면(6.6%) ▲기타(5.8%) ▲흡연, 음주(1.6%) 순으로 답했다.

알바생들의 피곤 누적은 카페인 섭취로 이어졌다. 전체 응답자의 86.6%가 피곤함을 달래기 위해 커피나 에너지 음료 등 카페인을 섭취한 적 있다고 답한 것.

하루 평균 커피〮에너지 음료 섭취량은 “3잔미만”이 85.3%로 가장 많았으며, ▲3잔이상 4잔미만(10%) ▲4잔이상 5잔미만(3.2%) ▲6잔이상(1.5%) 순으로 이어졌다.

알바생 10명 중 2명(21.8%)은 스스로 카페인 중독이라 생각하고 있었고, 중독 여부와 상관없이 카페인 섭취량을 줄이고자 시도 한 적 있는 알바생도 47.4%에 달했다.

이들이 카페인 섭취량을 줄이게 된 계기로는 ▲피곤함이 더 쌓이는 것 같아서(24.1) ▲가슴 두근거림 등 카페인 부작용 경험으로 인해(22.6%) ▲가격이 부담돼서(20.8%) ▲주변사람들의 권유(6.9) ▲기타(25.6%) 등이 있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