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7 (금)

  • -동두천 28.3℃
  • -강릉 30.1℃
  • 박무서울 28.5℃
  • 박무대전 28.4℃
  • 구름조금대구 30.8℃
  • 박무울산 30.0℃
  • 맑음광주 28.3℃
  • 박무부산 30.4℃
  • -고창 26.9℃
  • 구름많음제주 28.9℃
  • -강화 28.4℃
  • -보은 28.1℃
  • -금산 27.6℃
  • -강진군 28.5℃
  • -경주시 29.7℃
  • -거제 30.8℃
기상청 제공

정보


국토지리정보원, 선진 공간정보 기술 개도국에 전파

“국내 공간정보 기업의 해외 진출에 도움 될 것”

 

국토지리정보원과 한국국제협력단(KOICA)은 라오스·몽골 등 8개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우리나라의 선진 공간정보 기술을 전파하는 연수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대상 국가는 키르기스스탄, 라오스, 벨라루스, 모잠비크, 몽골, 우즈베키스탄, 미얀마, 탄자니아 등 8개 국가다.

 

이번 연수는 오는 14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20일간 진행되며 대상국의 국가측량 및 공간정보기관 고위 공무원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공간정보는 국토 균형개발 및 국가 경제발전의 토대가 되는 국가 기초 인프라로, 인구 폭증과 급속한 도시화가 진행되는 개발도상국에는 체계적인 국토관리를 위해 공간정보 구축이 시급히 요구되고 있다.

 

이번 연수는 ▲개발도상국의 공간정보인프라 구축 현황을 공유하는 ‘나라별보고’ ▲우리나라 공간정보 분야의 선진 기술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실습’ ▲공간정보를 통해 개발도상국이 자국의 현안 문제에 대한 해결방안을 도출하는 ‘실행 계획 수립’ 과정으로 구성된다.

 

국토지리정보원은 참여국에게 밀착 상담 및 조언을 제공할 예정이다.

 

유기윤 국토지리정보원장은 “측량·공간정보 분야에 대한 우리나라의 경험과 기술을 전수하고, 개발도상국 공무원들과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며 “(이번 연수가)국내 공간정보 기업의 해외 진출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n